대구시, 인공지능·블록체인 핵심인력 양성 박차
대구시, 인공지능·블록체인 핵심인력 양성 박차
  • 김시온 기자
  • 승인 2020.08.20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CT이노베이션스퀘어’ 공모 선정, AI·빅데이터 분야 핵심인재 1,000명 양성
▲ 대구광역시청
[업코리아] 대구시는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4차 산업혁명 핵심 기술 분야의 심각한 인력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지역 ICT이노베이션스퀘어 조성사업’을 통한 핵심인재 양성을 추진한다.

수도권이나 대기업에 비해 비수도권 중소기업의 AI, 블록체인 등 SW 분야 인력 부족 현상을 해결하기 위해 대구시는 2022년까지 4년간 국비 60억원을 포함해 총 71억원을 투입해 1,000여명의 실무형 SW 전문 인재를 양성하고 양성된 인력의 취업과 지역 정착을 돕기로 했다.

대구 지역 ICT이노베이션스퀘어 운영을 담당할 경북대학교 산학협력단은 대구시청 별관에 교육실, 자율활동실 등 첨단 교육환경을 구축하고 9월부터 기업 수요에 맞춰 160시간 내외의 기본, 고급, 비즈니스모델 등 수준별 맞춤형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또한, 대규모 명사 초청 강연, 전문 세미나, 경진대회, 전문가 멘토링 및 컨설팅, 기업 매칭 데이 등을 통해 지역 내 AI 및 블록체인 붐 조성과 기업의 기술경쟁력 강화도 지원한다.

특히 대구시는 정부의 디지털 뉴딜과 연계해 지역 주력 제조업 및 서비스 분야의 디지털 전환을 돕고 자동차, 의료, 로봇, 스마트시티 등 신성장 동력 분야에서 소프트웨어 신기술 활용을 촉진하기 위해 산업 현장 맞춤형 지역특화 과정도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모든 교육은 무료로 수강할 수 있으며 다양한 분야의 재직자, 예비창업자, 취업준비생 등이 교육에 참여할 수 있도록 평일 일과 시간뿐만 아니라 야간, 주말, 온라인 등 다양한 시간 및 방식을 이용한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교육 신청은 9월 교육과정 개설 이후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서 제출이 가능하며 심사를 통해 최종 교육생을 선정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경북대학교 산학협력단 첨단정보통신융합산업기술원로 문의하면 된다.

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그동안 지역 기업들이 AI, 블록체인 등 소프트웨어 분야 전문인재 확보에 어려움을 겪어 왔지만, 지역 내에서는 특화된 교육 프로그램이 없어 아쉬웠는데, 이번 사업을 통해 우수 인재를 양성하고 지역 기업에 정착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한 것 같다”며 “정부의 디지털 뉴딜 정책과 보조를 맞춰 지역 기업의 디지털 경쟁력을 강화하는데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