産銀, 탈북 대안학교 학생 초청 문화나눔 행사 실시
産銀, 탈북 대안학교 학생 초청 문화나눔 행사 실시
  • 권오경 기자
  • 승인 2017.02.16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우리들학교 학생들과 안중근 의사의 일대기를 그린‘뮤지컬 영웅’관람
▲ 탈북 대안학교 학생 초청 문화나눔 행사

[업코리아=권오경기자] 산업은행(회장 이동걸)은 15일(수) 우리들학교 학생 및 교사 50여명을 초청하여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우리 민족의 독립과 정의를 위해 몸바친 안중근 의사의 일대기를 그린 ‘뮤지컬 영웅’을 관람하는 문화나눔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우리들학교(교장 윤동주)는 2010년 설립되어 정부의 지원 없이 교사와 학부모의 힘으로 운영되고 있는 자립형 대안학교로서, 탈북학생들을 한국사회의 일원으로 육성하고 있다.

산업은행은 우리들학교에 재정지원을 실시하였으며, 소록도 봉사활동 및 체육행사를 개최하는 등 지속적인 지원을 하고 있으며, 그 공로를 인정받아 2016년 12월 통일부 산하 남북하나재단*으로부터 감사패를 수상하였다.

※ 남북하나재단은 북한이탈주민 정착지원 사업을 수행하고 있으며, 현재 약 30여개의 대안학교와 방과후 공부방을 지원하고 있음

공연 관람 후 우리들학교 윤동주 교장은 “이번 문화나눔 행사를 통해 우리들 학교 학생들이 민족적 자긍심을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며, 1회성 지원이 아닌 다양한 정기 후원 활동을 펼치고 있는 산업은행 임직원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산업은행 이동걸 회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탈북 학생들이 안중근 의사의 뜨거웠던 삶을 되돌아보며 나라사랑의 정신을 키워나갈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