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3000여 개 음식점 데이터베이스 구축
전주시, 3000여 개 음식점 데이터베이스 구축
  • 조인구 기자
  • 승인 2021.02.15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호, 위치, 매장사진, 영업시간, 연락처 등과 영어·중국어·일본어 메뉴정보 포함

[업코리아 조인구 기자] ‘맛의 도시’ 전주에 있는 3000여 개 음식점의 정보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데이터베이스(DB)가 구축됐다.

전주시는 행정안전부 ‘공공데이터 기업매칭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세계적인 수준의 음식관광 수용태세를 갖추기 위해 전주 소재 3018개 음식점 정보가 담긴 데이터베이스 구축을 완료했다고 15일 밝혔다.

시는 지난해 9월부터 한옥마을과 중앙동, 효자동 신시가지, 송천동, 중동 혁신도시, 전북대학교 인근, 삼천동 막걸리골목 등을 권역으로 25년 이상 영업 중인 노포(老鋪)와 모범·향토음식점 등 음식업소를 중심으로 조사를 진행했다.

데이터베이스에는 음식점의 위치, 상호, 연락처, 매장사진, 영업시간 등의 일반정보는 물론 영어와 중국어, 일본어로 구성된 메뉴정보가 포함됐다. 특히 반려동물 출입 여부와 장애인 편의시설 설치 여부 등 세부 정보도 담겨졌다.

시는 구축된 데이터베이스를 ‘전주시 스마트 관광플랫폼 구축사업’과 연계해 전주를 찾는 여행객에게 유용한 관광정보를 제공하는 데 활용할 예정이다. 데이터베이스는 정부의 공공데이터포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전주시 관광거점도시추진단 관계자는 “전주를 찾는 내·외국인 관광객들의 특성에 맞는 여행편의 서비스와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는 데 활용되도록 공공데이터와 민간기업의 데이터 매칭을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