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 ‘지리산 고로쇠’ 본격 채취 20일부터 온오프라인 10% 할인 이벤트도
산청군 ‘지리산 고로쇠’ 본격 채취 20일부터 온오프라인 10% 할인 이벤트도
  • 김정호님
  • 승인 2021.02.15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코리아 김정호님] 지리산 천왕봉 아랫마을인 산청군 시천·삼장면 일대에서 우수(雨水)를 앞두고 ‘고로쇠’ 채취가 한창이다.

15일 산청고로쇠작목연합회와 산청군에 따르면 현재 시천·삼장면 일대 150여 농가가 ‘지리산 산청 고로쇠’ 채취에 참여하고 있다.

이들 농가는 매년 2월부터 3월까지 45만여ℓ의 고로쇠 수액을 채취해 모두 12억여 원의 소득을 올리고 있다.

‘지리산 산청 고로쇠’는 해발 1000m 내외 고지대에서 자생한다. 그 덕분에 수액 맛이 달콤한 것은 물론 색이 맑고 깨끗해 전국 최고 품질을 자랑한다.

연합회는 우수(雨水)를 전후해 지리산 일대에서 본격적인 고로쇠 수액 채취에 들어간다. 수액 채취는 경칩 무렵 절정에 달한다.

특히 산청군은 비가열 살균방식의 자외선 살균기가 부착된 수액 정제기를 보급, 영양소와 맛을 그대로 살린 위생적인 고로쇠 수액을 생산하고 있다.

본격적인 고로쇠 채취 기간인 20일부터 3월7일까지는 산청군 직영 온라인 쇼핑몰인 ‘산엔청쇼핑몰’에서 10% 할인판매 행사가 진행된다.

또 같은 기간 덕산시장에서도 주말과 덕산장날(4, 9일)에 할인판매 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고로쇠는 ‘뼈에 이롭다’는 뜻을 지닌 ‘골리수’(骨利水)로도 불린다. 마그네슘과 칼슘, 천연 미네랄 성분 함유로 관절염과 위장병, 피부미용 등에 탁월한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며 “지리산 천왕봉 자락에서 생산되는 ‘지리산 산청 고로쇠’는 특히 맛과 품질이 뛰어나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산엔청쇼핑몰을 통해 많은 분들이 경험해 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