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시, 시민작가 탄생! 원주시립중앙도서관 등단 작가 배출!!
원주시, 시민작가 탄생! 원주시립중앙도서관 등단 작가 배출!!
  • 김정호님
  • 승인 2021.02.10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쓰기 프로그램 수강생 임이송 씨 '임플란트'로 한국소설 2월호 신인상 수상

[업코리아 김정호님] 원주시립중앙도서관이 등단 작가를 배출했다.

지난해 원주시립중앙도서관에서 진행한 글쓰기 프로그램 ‘작가가 되어 볼 텐가’를 수강한 임이송(본명 임남순)씨가 그 주인공이다.

원주시립중앙도서관은 임이송 씨가 한국소설 2월호에 '임플란트'라는 작품으로 신인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고 밝혔다.

임이송 씨는 2020년 여름부터 손서은 도서관 상주작가의 지도 속에 2주에 한 편씩 단편소설을 집필했으며, 올해 한국소설가협회 한국소설 신인상 공모전에 응모해 이 같은 성과를 거뒀다.

소설 '임플란트'는 아버지의 사업 실패로 빚더미에 앉은 가족이 아버지의 말기 암 진단비로 받은 보험금으로 인해 서로의 민낯을 마주하게 되고, 이후 예상치 못한 결말로 이어지는 작품이다.

임이송 씨는 “도서관에서 소설 창작 지도를 받을 수 있는 기회가 없었다면 등단은 어려운 일이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이런 기회가 꾸준히 이어져 훌륭한 예술가들이 많이 나왔으면 좋겠다.”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도서관 관계자도 “뜻깊은 성과에 축하드리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더 나은 여건에서 문학 창작 활동을 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겠다.”라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