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2·4 부동산 공급대책에 담았던 신규 공공택지 지정 최대한 앞당겨…2·4대책 법 내달 개정"
정부 "2·4 부동산 공급대책에 담았던 신규 공공택지 지정 최대한 앞당겨…2·4대책 법 내달 개정"
  • 김시온 기자
  • 승인 2021.02.09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9일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관계장관회의(녹실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2.9[기획재정부 제공]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9일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관계장관회의(녹실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2.9[기획재정부 제공]

 

정부가 2·4 부동산 공급대책에 담았던 신규 공공택지 지정을 최대한 앞당기고 있다. 관련 법 개정도 내달 안에 마무리하기로 했다.

정부는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과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서울시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관계장관회의(녹실회의)를 열고 '공공주도 3080+대도시권 주택공급 획기적 확대 방안(2·4) 대책 후속조치 계획을 밝혔다.

정부는 주택시장 안정을 위해 2·4 대책의 내용을 구체화하고 신속하게 집행하는 것이 관건이라는 데 의견을 모으고 신규 공공택지 지정을 최대한 앞당기기로 했다.

2·4 대책에 맞춰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과 공공주택건설 등에 관한 특별법은 3월 중에 개정하기로 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서울도시주택공사(SH)는 3개월간 집중적으로 관련 설명회를 열 계획이다.

업코리아, UPKOREA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