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종합 사회
택시기사들이 추천하는 오이도 조개구이 맛집 ‘정동진’‘오이도 정동진’의 박세범 대표를 직접 만나 그 인기 비결에 대해 들어 보았다.
▲ 오이도의 빨간 등대 모습.

도심과 가까운 바닷가 하면 오이도, 오이도 하면 조개구이와 칼국수를 빼놓을 수 없다. 오이도의 빨간 등대에서 겨울 바다에 심취해 거닐다보면 자연스럽게 조개구이 집으로 발길이 향하는데, 수많은 식당들 중 KBS 2TV ‘생생정보통’ 프로그램의 ‘택시맛객’ 코너를 통해 시흥시 택시기사님이 추천한 곳으로 방영된 ‘오이도 정동진’의 박세범 대표를 직접 만나 그 인기 비결에 대해 들어 보았다. 아래는 일문일답.

▶ ‘정동진’이라고 이름을 짓게 된 이유는? 어디에 위치해 있고 어떻게 운영되고 있는지 알고 싶다.

우리가 알고 있는 ‘정동진’은 매년 새해 수많은 인파가 몰리는, 동해의 해 뜨는 풍경으로 유명한 곳이 아닌가. 해는 동쪽에서 뜨지만 이 서해바다 오이도에서 해가 뜨는 정동진처럼 떠오르는 맛집이 되고자 이름을 ‘정동진’으로 짓게 되었다. 바로 ‘오이도의 뜨는 맛집 정동진’을 의미한다.

‘정동진’은 16년째 2대가 함께 운영 하면서 쌓여온 노하우로 최고의 음식과 서비스로 대접해 드리고자 한다. 위치는 오이도 생명의 나무 전망대와 빨간 등대 중간쯤 위치해 있고 확 트인 바다를 보면서 조개구이를 먹을 수 있어 찾아주시는 손님들이 많이 좋아하신다.

▲ 치즈 조개구이.

▶ ‘정동진’의 인기 메뉴로는 어떤 것이 있나. 맛있게 먹는 팁도 알고 싶다.

‘치즈조개구이’ 한 상 메뉴를 주문하면 가리비와 키조개, 대합, 쭈꾸미 등이 한가득 나오고 위에 듬뿍 얹어져 나오는 치즈를 함께 먹으면 그 부드러운 맛이 일품이다. 또한 밥, 콘치즈, 쭈꾸미볶음, 라볶이, 홍합탕, 고구마맛탕, 단호박 등 이 많은 것들이 모두 기본으로 나온다.

‘모짜렐라치즈조개구이 무한리필’ 메뉴도 있는데 조개구이 메뉴에 치즈는 모두 포함되어 나온다.

그 외에 신선한 활어회부터 조개찜, 해산물요리와 각종 식사류 메뉴까지 다양하게 준비되어 있다. 워낙 종류도 많고 양도 푸짐해서 반응이 좋은데 그 중에 쭈꾸미 양념에 알밥을 볶아서 먹으면 정말 맛있다. 또 조개구이를 다 먹고 나서 주문하는 해물칼국수와 바지락칼국수 등의 손칼국수 또한 ‘정동진’의 자랑이다. 싱싱하고 큼지막한 해물들이 듬뿍 들어가고 국물 맛이 깊고 시원해서 특히 요즘 같은 추운 겨울철에는 더 많이 찾으시는데 그 덕분에 입소문을 타고 더 많은 손님들이 매일같이 찾아주셔서 감사할 따름이다.

▶ 오이도에 가면 조개구이집이 많이 있지 않나. 다른 곳과의 차별성이 있다면 무엇인가?

신선한 해산물과 푸짐한 양, 그리고 친절한 서비스가 아닐까 생각한다.

항상 기본에 충실하면서 초심을 잃지 않는 것이 ‘정동진’의 운영 모토이고 그것이 곧 차별화라고 믿는다. 게다가 요즘엔 SNS가 워낙 발달해 있지 않나. 좋은 점이던 나쁜 점이던 빠르게 퍼지는 것이 현실인데, 다행히 우리 가게에 다녀가신 후 좋은 글들을 많이 써주시고 재방문하시는 경우가 많아 감사하다. 그런 것들이 큰 보상처럼 느껴지고 매일매일 더 열심을 낼 수 있는 원동력이 되는 것 같다.

▲ 모듬조개구이.

▶ 향후 정동진의 계획이나 목표는?

우리 ‘정동진’이 오이도에서 재방문율이 가장 높다. 기존의 단골 고객들의 발걸음을 계속해서 붙잡고 새로 방문하시는 분들의 발걸음 또한 잡으려면 변치 않는 신선하고 정직한 재료와 푸짐한 서비스로 대접해 드려야 한다고 생각한다.

오이도라는 지역적 특성 상 이곳에 오면 비슷한 메뉴의 조개구이 가게들이 워낙 많기 때문에, 좋은 재료는 기본이요. 고객의 니즈를 빠르게 파악하여 더 좋은 서비스를 제공해 드리고 끊임없이 노력하는 것이 앞으로의 계획이자 다가오는 신년 우리 ‘정동진’의 목표다.

김시온 인턴기자  upkoreanet@hanmail.net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온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