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설명절 대비 종합대책 수립
봉화군, 설명절 대비 종합대책 수립
  • 김정호님
  • 승인 2021.02.02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ASF, AI 방역 및 차단 중점

[업코리아 김정호님] 봉화군은 다가오는 설 연휴에 대비하여 군민과 귀성객들의 불편해소와 안전을 위해 ‘설 명절 종합 대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한다.

군에 따르면 오는 14일까지 연휴 기간 동안 ▲체계적인 통합 안전망 구축 운영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 조성 ▲지역경제 활성화 및 설 물가 안정적 관리 강화 ▲서민생활 안정화 추진 ▲도로정비 및 특별교통대책 수립 ▲산불 방지 및 가축질병 방역 강화 ▲공직기강 확립 및 군정 홍보 등 7개 분야 대책을 진행한다.

봉화군은 연휴 기간인 2월 11일부터 2월 14일까지 4일 간, 종합상황실을 운영하고 7개 상황반과 읍·면 민원대책반을 포함 총 76명 공무원들이 비상근무에 돌입하며, 각종 불편사항 해소와 비상사태 발생에 신속히 대응할 계획이다.

특히, 코로나상황반, ASF·AI대응반 등을 24시간 운영하며 촘촘한 방역망을 구축한다.

또한, 2월 1일부터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5인 이상 집합금지·비대면 설 보내기 운동을 추진하고 있으며, 주요 시가지 일원에 설 명절 귀성·역귀성 자제를 유도하는 현수막을 게시하고 마을방송, SNS 등 활발한 비대면 홍보를 통해 출향인 방문을 최소화한다.

더불어 설 연휴를 전후로 지역 간 이동, 모임, 접촉 등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식당, 카페, 노래방 등 중점관리시설 593곳과 종교시설 163개소를 대상으로 방역수칙 이행여부도 집중 점검한다.

또한, AI·구제역·ASF 의심 가축신고 대비 종합상황실을 운영하고 거점소독시설을 24시간 가동하며 방역의 고삐를 바짝 죈다.

한편,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 1월 25일부터 카드형 봉화사랑상품권 특별 구매 이벤트를 진행했으며, 오는 4일부터는 3~4인 소규모 장보기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긴급 의료서비스를 위한 병·의원 9개소, 약국 10개소를 운영하고, 산불 예방활동, 교통안전시설 점검, 쓰레기 대책 등의 사전 점검도 진행할 예정이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코로나19의 방역과 경제살리기에 최선을 다하여 군민 모두가 편안하고 행복한 설 연휴가 될 수 있도록 만들겠다.”며 “군민 여러분도 5인 이상 집합 금지, 마스크 착용 등 개인방역을 철저히 실천하여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