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항 봉화군수, 직원들과 ‘점심 한끼’...격무부서 격려
엄태항 봉화군수, 직원들과 ‘점심 한끼’...격무부서 격려
  • 김정호님
  • 승인 2021.01.20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격의없는 세심한 소통으로 군정 발전 함께 나아가”

[업코리아 김정호님] 엄태항 봉화군수는 1월 20일 군수 집무실에서 최근 이따른 강설로 인한 비상근무, 제설작업 등 밤낮으로 수고하고 있는 직원들을 초대해 점심 식사를 함께하고 그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식사자리에 초대된 안전건설과 도로팀 직원 3명은 지난 18일 평균 7.5cm 최대 10.4cm(춘양면)의 폭설로 인해 18일과 19일 양일 간 새벽 3시부터 덤프, 굴삭기 등 장비를 투입하여 제설작업을 지도하는 등 주민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왔다.

이날 직원들은 입사한 이래 군수실에서 군수님과 겸상하기는 처음이라며 다소 얼떨떨해 했으나, 식사자리는 금새 화기애애하고 소탈한 대화의 장으로 변했다.

엄 군수는 밤낮없이 격무에 고생하는 직원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면서, 현장에서 근무하는 직원들의 다양한 이야기를 청취하고 깊이 공감했다.

또한 최근 한파와 함께 이따른 폭설로 어려움이 많은 만큼 이에 대한 대책을 논의하면서도, 짧은 시간이지만 소소한 개인사까지 허심탄회하게 나누는 등 인간적인 소통과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현장 근무자들과의 식사자리를 통해 군정을 더 깊이 이해하는 시간이 되었다.” 며 “앞으로도 직원들과 자주 점심 식사로 소통하면서 직원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애로사항에 함께 고민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