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시정부, 겨울철 수도시설 피해 최소화 총력
춘천시정부, 겨울철 수도시설 피해 최소화 총력
  • 김정호님
  • 승인 2021.01.19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월 6일부터 17일까지 계곡수 결빙 및 지하수 부족에 따른 급수 183톤 지원

[업코리아 김정호님] 춘천시정부가 겨울철 시민들의 한파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정부에 따르면 지난 1월 6일부터 17일까지 계곡수 결빙과 지하수 부족으로 인한 급수지원은 183톤에 달한다.

이 기간 동안 시정부는 서면 오월2리등 9개소에 30회에 걸쳐 급수를 지원했다.

이와 함께 같은 기간 상수도시설 조치 및 복구는 계량기 동파 93건, 관로누수 20건, 급수관로 65건, 옥내배관 256건으로 총 434건이다.

또 소규모 수도시설에 대한 조치는 수원부족 9곳, 관로누수 8건, 모터수리 등 5건이다.

계곡수가 녹을 때까지 시정부는 소규모 수도시설 지역에 대해 급수지원을 할 방침이다.

이처럼 시정부는 한파에 따른 수도시설 피해가 접수되면 곧바로 조치 및 복구 작업을 펼치고 있다.

특히 일상생활과 밀접하게 관련된 피해에 대해서는 더욱 신속하게 작업이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시정부 관계자는 “최근 한판에 따라 수도시설과 관련한 피해와 급수지원 요청이 증가하고 있다”라며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대한 빠르게 민원을 처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