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청년 창업 전폭 지원
완주군, 청년 창업 전폭 지원
  • 김시온 기자
  • 승인 2021.01.19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창업공동체 최대 1천만원 지원… 지역 내 문제해결하며 소득창출

[업코리아 김시온 기자] 완주군이 창업을 꿈꾸는 청년들을 위해 청년 창업공동체 지원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19일 완주군은 내달 5일까지 공동체 개소당 1000만원 이내를 지원하는 청년 창업공동체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올해 지원예산은 3700만원으로, 개소당 1000만원 이내 범위에서 창업단계별로 프로젝트형 예비단계와 본 창업 단계로 구분해 4~8개소 규모로 선발된다.

완주군에 주소지를 둔 청년(만18세~39세) 3인 이상으로 구성된 청년 창업공동체면 가능하며, 완주군청에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사업내용은 지역 내의 문제를 해결하며 소득을 창출할 수 있는 공동체로 제한한다.

선정된 공동체는 시제품 개발, 마케팅, 기자재구입비, 역량강화교육 등 창업활동에 직접 소요되는 비용을 최대 3년까지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지난 2017년부터 청년창업공동체 육성사업을 추진해 온 완주군은 현재까지 27개소 공동체를 발굴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들 창업공동체들에게는 사업 컨설팅과 사업비 총 1억5600만원이 지원됐다.

발굴된 창업공동체들은 현재 산간·오지 등에 대체교통서비스를 제공하고, 목공·농업·예술 등 종사자로서 지역사회에 유익한 서비스를 제공하며 수익을 창출하고 있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지역과 청년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비전을 가지고, 새로운 청년 일자리를 확보하는 데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며 “많은 청년들이 청년창업공동체 육성사업에 관심을 갖고, 참여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