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교육지원청, 신규공무원 후견인제 결연식 개최
영양교육지원청, 신규공무원 후견인제 결연식 개최
  • 김정호님
  • 승인 2021.01.19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코리아 김정호님] 경상북도영양교육지원청은 1월 18일 15시 30분부터 3층 대회의실에서 신규공무원 후견인제 결연식을 가졌다.

지방공무원 후견인제(멘토링)란 멘토(mentor, 도움을 주는 선배직원)와 멘티(mentee, 도움을 받는 신참직원)가 상호인격을 존중하며 일정기간(임용일로부터 1년간) 동안 멘티의 잠재능력을 개발해 핵심인재로 육성하는 체계적인 활동을 말한다.

이날 후견인제 결연식은 참여자의 상호 헌신으로 학습 극대화를 위한 멘토·멘티 대표자 선서와 더불어 반부패·청렴 서약, 직무교육 순으로 진행했다.

이어서 근무환경 등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상담하는 시간도 가졌다.

영양교육지원청은 지난 1월 1일자로 배치된 6명의 신규공무원이 경력개발은 물론이고 조직의 성과를 높일 수 있도록 ▷실무교육 실시 ▷정기적 만남의 날 운영 ▷애로사항 상담 등을 강화할 계획이다.

백성윤 행정지원과장은 “멘토링은 관공서는 물론 기업, 대학에도 조직의 인적자원개발로 각광을 받고 있다.”면서 “대화와 토론 등으로 멘토의 업무와 연계성과 적합성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