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카드 연말까지 사용하세요~
대전시,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카드 연말까지 사용하세요~
  • 변진주 기자
  • 승인 2020.11.24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농업인 1인당 20만 원 지원, 대전시 연말까지 카드 사용 당부

[업코리아 변진주 기자] 대전시가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카드 사용 독려에 나섰다.

대전시는 여성농업인의 건강증진과 문화생활 등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올해 3억 4,600만 원을 투입해 여성농업인 1,921명에게 20만 원(자부담 2만 원)상당의 행복바우처 카드를 발급했다.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카드는 대전시 일원 안경점, 미용실, 화장품점, 영화관 등 30개 업종에서 연말까지 사용 가능하다.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카드는 현금으로 교환할 수 없고, 연말까지 사용하지 않으면 지원금은 자동 소멸된다.

충전잔액이 적게 남은 경우에도 추가 결제수단(현금, 카드)과 함께 사용하면 잔액을 모두 사용할 수 있다.

대전시 관계자는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카드 사용으로 여성농업인의 문화 활동을 폭을 넓히고 삶의 질이 향상될 것”이라며 “카드 잔액은 이월이나 전환이 불가하므로 올해 안에 모두 사용하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