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 맑은샘광천교회, 장위전통시장 방문하여 이웃사랑 캠페인 실천
성북구 맑은샘광천교회, 장위전통시장 방문하여 이웃사랑 캠페인 실천
  • 변진주 기자
  • 승인 2020.11.24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코리아 변진주 기자] 서울 성북구 소재 맑은샘광천교회가 22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장위전통시장을 돕고자 ‘이웃사랑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 날 행사에는 이승로 성북구청장을 비롯, 김일영 성북구의회 의장, 김현준 맑은샘광천교회 담임목사 및 교인, 길희봉 장위전통시장 회장, 시장 상인 등 30여명이 참석해 캠페인에 힘을 실었다.

이번 캠페인은 맑은샘광천교회와 교인들이 위축된 지역경제를 살리고자 자발적으로 총 4천만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을 구매하고 장위전통시장에서 사용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교회는 캠페인 실시 전 시장 내 60개 점포에 전기매트도 함께 전달했다.

이날 김현중 맑은샘광천교회 담임목사는 “시장이 많이 어려운데 이번 캠페인이 코로나19를 이겨 나가는 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 며 “앞으로도 교회에서 이웃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원 방안을 찾아보겠다.”고 말했다.

이에 길희봉 장위전통시장회장도 “코로나19로 피해가 있었지만 이렇게 교회에서 시장을 도와주셔서 너무 감사드린다” 면서 “앞으로 장위전통시장에서도 교회와 함께 지역 상권을 살리고 도울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장위전통시장도 ‘이웃사랑 캠페인’에 보답하는 행사를 마련했다. 교인들과 이웃 주민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표하고자 성북구청과 함께 3만원 이상 구매 시 온누리상품권 5천원을 증정하고, 5만원 이상 구매 시 온누리상품권을 1만원 증정하는 ‘페이백 이벤트’를 진행했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어려운 시기에 지역교회에서 앞장서서 도와주신 데에 대해 너무 감사드린다.” 며 “앞으로도 코로나19를 극복해 나가기 위해 민·관 등이 협력해야할 필요성을 절실히 느낀다” 며 “구청에서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웃사랑 캠페인’과 ‘페이백 이벤트’는 오는 28일(토) ~ 29일(일)에 추가로 진행될 예정이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