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기
김포시, 어린이.청소년 AI 예방수칙 준수 당부
   
▲ 김포시청


[업코리아]김포시가 어린이·청소년 AI(조류인플루엔자)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한다고 전했다.

시는 겨울방학을 맞아 어린이·청소년의 야외활동과 반려동물 접촉시간 증가가 예상 된다며 건강을 위해 AI 예방수칙을 잘 지켜달라고 재차 강조했다.

앞서 질병관리본부가 밝힌 ‘어린이·청소년 AI 예방수칙’은 △철새 도래지나 닭, 오리를 키우는 농가 방문 자제 △야생 새·고양이·개 만지지 않기 △야생 동물을 만졌을 경우 눈·코·입을 만지지 말고 곧바로 비누로 손 씻은 후 부모님께 알리기 △반려동물을 밖에 내보내지 않기 등이 있다.

김포보건소 감염관리팀 이선희 주무관은 “만일 반려동물이 야생 또는 죽은 새와 접촉했을 경우 수의사에게 문의하는 게 바람직하다”면서 “만약 아이들이 야생동물과 접촉한 뒤 10일 이내에 발열과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을 경우 보건소(031-980-5036) 또는 질병관리본부(1339)로 신고해 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김포시는 최근 3주간 AI 추가 신고가 없고 농가 피해를 줄이기 위해 지난 10일 육계와 달걀에 대한 이동제한조치를 부분 해제했다.

그러나 시는 AI의 전국적 소강상태가 확인되기 전까지는 방역초소 운영 등 확산방지를 위한 노력을 계속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진현 인턴기자  kijnhun@naver.com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현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