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기
이천시, 농촌지도연구 시범사업
   
▲ 이천시청


[업코리아]이천시 농업기술센터는 2017년도 농촌지도연구시범사업에 17억1천7백만원을 투입해 ‘농업인과 소비자가 함께 행복한 농촌’을 만들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천시농업기술센터는 지역농업을 이끌어갈 선도농가, 단체를 육성하기 위해 ‘식량작물 수출생산단지’ 등 총 33개사업 75개소를 오는 31일까지 신청을 받는다.

새로운 농업기술이 농업인들에게 신속하게 보급될 수 있고 사업 적격자가 다수 신청될 수 있도록 해당분야 품목연구회, 농업단체 등과 새해 실용교육, 읍면동별 이통장단 회의 때 홍보할 예정이다.

올해 편성된 시범사업 참여농가 및 단체에게는 새로운 농업기술을 시범적으로 보급, 시행하고 결과에 따라 다른 농가로 확대 보급하게 되며, 농업기술센터의 품목별 전문지도, 연구사의 밀도 있는 현장기술지도를 받게 된다.

시범사업의 신청자격은 올 1월 2일 기준 이천시에 주소를 둔 사람으로 보조 사업을 성실히 수행하고 자부담 능력이 있고, 농촌지도연구사업자금을 지원받은 지 3년 이상 되고 사업별 자격요건에 적합한 농업인(타 지역 거주자나 체납자 선정 시 제외)으로 오는 31일까지 농업기술센터(http://www.iatc.or.kr) 및 각 읍면동 농업인상담소에 사업신청서를 제출하여야 한다.

김진현 인턴기자  kijnhun@naver.com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현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