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기
군포, 뿌리산업 육성 전략과제 수립군포첨단산업단지 내 뿌리산업 특화단지 조성 등 추진
   
▲ 군포시청


[업코리아]군포시는 지난 10일 군포첨단산업단지 내에 ‘뿌리산업 특화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 7월부터 6개월간 ‘군포시 뿌리산업 진흥 및 육성을 위한 연구용역’을 시행해 최근 사업을 완료했다.

전문 업체가 수행한 이 용역을 통해 시는 지역의 뿌리산업 장·단기 육성전략을 수립했는데, 첫 번째 전략과제가 산업통산자원부에 군포첨단산업단지 내의 일정 구역을 뿌리산업 특화단지로 지정해 달라고 올해 내에 신청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 시는 관계부서 간 협업체계를 구축하고, 지난 10일에는 지역 내 금형기업협의회 소속 기업 대표 21명을 초청해 용역 결과를 설명하며 시책 추진에 적극적인 협력을 당부했다.

현재 군포시 내 제조업 분야 기업은 1천513개이며, 이 가운데 금형·주조·소성가공 등 6개 기술에 근간을 둔 뿌리기업은 552개에 달한다. 그리고 군포지역 내 뿌리기업 중 비율이 가장 높으면서도(34.1%) 유일하게 협의회가 구성된 업종이 금형기업이다.

시 지역경제과 관계자는 “용역을 통해 총 6단계의 뿌리산업 육성전략을 수립하고, 그에 따라 9개의 전략과제를 채택했다”며 “군포지역 내 전체 제조업체의 30% 이상을 차지하는 뿌리산업 육성은 지역경제 활성화에 무척 중요하기 때문에 전략과제 수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더 자세한 내용은 시 지역경제과로 문의(390-0379)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김진현 인턴기자  kijnhun@naver.com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현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