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 시설하우스 점검으로 안전하게 겨울나세요
임실군, 시설하우스 점검으로 안전하게 겨울나세요
  • 조인구 기자
  • 승인 2020.11.17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코리아 조인구 기자] 임실군은 최근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고 겨울철이 다가옴에 따라 농작물 및 시설물 관리에 각별히 주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시설재배 농작물은 저온 및 일조 부족 시 수량감소와 기형과 발생률이 증가하므로, 해가 뜨면 보온용 커튼과 피복재를 즉시 걷어 작물이 오전 햇빛을 충분히 받게 하고, 해지기 전에 닫아 야간 보온력을 높게 해줘야 한다.

그리고 시설하우스 아침·저녁의 온도변화는 시설 내 이슬이 쉽게 맺히는 환경을 만들어 상대습도를 높게 하고 병해충을 쉽게 전염시키기 때문에 시설하우스 내부 환경의 변화가 크지 않도록 관리해 주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작물의 광합성에 필요한 적정농도의 이산화탄소 공급을 위해 광합성 효율이 좋은 오전에 2~3시간 환기를 해주거나 보온유지로 환기가 어려울 때는 액화탄소나 직접연소식 열풍기 등을 활용하여 탄소공급을 해주어야 작물의 생육을 촉진시킬 수 있다.

병해충은 정밀 예찰을 통하여 초기에 방제하는 것이 중요하며, 방제 시에는 농약의 작물별 등록여부를 반드시 확인하고 적정 농도와 수확 전 살포일을 준수하여 사용하여야 한다.

또한 폭설과 강풍에 대비해 하우스 밴드(끈)을 팽팽하게 당겨두고, 노출된 급수시설은 피복하여 동파를 방지해야 한다.

눈 제거 도구와 보강용 지주를 준비해 두어야 하며, 주 난방기 고장에 대비해 축열주머니, 알코올램프, 양초 등 비상용 보조난방기 구비와 함께 겨울철 전기 사용량 증가에 의한 누전과 온풍기 고장 등으로 인한 화재예방을 위해 전기시설의 주기적인 점검이 필요하다.

이기곤 기술보급과장은 “다가오는 겨울철을 대비하여 농작물 및 시설물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사전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며, 농가 현장지도 및 홍보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