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제81회 순국선열의 날 기념행사’개최
울산시, ‘제81회 순국선열의 날 기념행사’개최
  • 김예림 인턴기자
  • 승인 2020.11.17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립유공자 유족 등 90여 명 참석

[업코리아 김예림 인턴기자] 울산시는 광복회울산광역시지부(지부장 이경림)가 11월 17일 오전 10시 울산보훈회관에서 독립유공자 유족, 관계기관 및 단체장 등 9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81회 순국선열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기념행사는 국민의례를 시작으로 순국선열에 대한 묵념, 약사보고, 기념사, 축사, 순국선열의 노래 제창,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된다.

‘순국선열의 날’은 대한제국의 국권이 실질적으로 침탈당한 1905년 11월 17일 을사늑약(勒約)을 전후로 많은 애국지사들이 순국함에 따라 대한민국임시정부 임시의정원 회의(1939년 11월 21일)에서 이 날을‘순국선열공동기념일’로 제정하여 추모행사를 거행한 이래로 1997년 국가기념일로 제정되어 매년 정부 주관으로 개최되고 있다.

울산시는 국가를 위해 헌신하고 희생하신 순국선열과 그 유가족 분들에 대한 예우와 지원에 소홀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