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 국가대표팀 5명 코로나19 양성 판정
남자 국가대표팀 5명 코로나19 양성 판정
  • 변진주 기자
  • 승인 2020.11.16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코리아 변진주 기자] 오스트리아에 소집돼 있는 남자 국가대표팀 구성원 중 5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FIFA 규정에 따라 12일 오후 5시(현지시간) 실시한 코로나19 검사에서 권창훈, 이동준, 조현우, 황인범과 스태프 1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5명 모두 증상은 없는 상태이며, FIFA 및 KFA 방역 지침에 따라 각자 방에서 격리 중이다. KFA는 선수단 건강을 최우선으로 해 지속적으로 건강 상태를 모니터링하고 필요한 조치를 행하고 있다.

14일 오전 8시에는 음성 판정을 받은 전원이 재검사를 받는다. 재검사 결과를 확인한 후 오스트리아 당국의 지침에 따라 멕시코축구협회, 오스트리아축구협회와 협의해 A매치 진행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남자 국가대표팀 당초 한국시간 15일과 17일에 멕시코, 카타르와 A매치를 치를 예정이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