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삼기면 기관단체장협의회, 인구늘리기 결의대회 개최
익산시 삼기면 기관단체장협의회, 인구늘리기 결의대회 개최
  • 조인구 기자
  • 승인 2020.11.03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코리아 조인구 기자] 삼기면 기관단체장협의회는 지난 2일 행정복지센터에서 지역 기관 및 단체 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8만 인구 및 호남 3대 도시 사수를 위한 인구늘리기 결의대회를 가졌다.

이날 삼기면 기관단체장들은 인구문제 심각성을 공감하고 직접 익산시 인구늘리기 홍보대사가 되어 소속 단체 회원들에게 바른 주소 갖기 운동 등을 전파하기로 다짐했다.

최흥락 이장협의회장은 “주요 단체장들과 함께 관내 기업 등을 직접 방문하여 실거주 미전입 근로자가 전입신고를 할수 있도록 홍보하고 있다”며“마을별 전입 목표량 달성하기 등 단체별로 세부적인 실천방안을 마련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용호 삼기면장은 “인구문제는 시민이 직접 심각성을 깨닫고 해결에 동참해주셔야 한다”며 “다양한 시책들이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적극 협조 바란다”고 당부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