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폐소생술·생활안전 의용소방대 강의 경연대회 개최
심폐소생술·생활안전 의용소방대 강의 경연대회 개최
  • 김시온 기자
  • 승인 2020.10.16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부여성의용소방대·남부여성의용소방대 각각 1위…전국대회 출전
▲ 심폐소생술·생활안전 의용소방대 강의 경연대회 개최
[업코리아] 광주광역시 소방안전본부가 지난 15일 남부소방서 대강당에서 개최한 ‘의용소방대 강의 경연대회’에서 심폐소생술 분야는 북부여성의용소방대가, 생활안전 분야는 남부여성의용소방대가 1위를 차지했다.

이번 대회는 의용소방대가 심폐소생술과 생활안전 분야에서 업무 보조 역할이 넓어짐에 따라 의용소방대의 역할을 재정립하고 교육 능력의 질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심폐소생술 분야는 2인1조로 총 10명이 참가해 가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심정지 상황을 주제가 있는 이야기로 상황극을 전개한 북부소방서 여성의용소방대 이원임·문숙 대원이 1위로 선정됐다.

생활안전 분야는 참가자 5명중 코로나19를 슬기롭게 대처할 수 있는 방법을 강연한 남부소방서 여성의용소방대 전미경 대원이 각각 1위를 차지했다.

이들은 주제전달과 숙지도, 강의 전개방법, 강의 기술부문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12월에 열리는 전국 의용소방대 강의 경연대회에 광주시 대표로 참가하게 된다.

김영돈 시 방호예방과장은 “의용소방대는 안전 전문성을 강화하고 소방의 든든한 동반자가 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며 “지역 안전과 화합을 위해 노력하는 의용소방대에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