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신상 횡성군수, 증평기록관 방문
장신상 횡성군수, 증평기록관 방문
  • 김예림 인턴기자
  • 승인 2020.10.16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코리아 김예림 인턴기자] 장신상 횡성군수를 비롯한 10여명의 횡성군 공무원이 새롭게 개관한 증평기록관을 벤치마킹하기 위해 17일 증평을 찾았다.

이번 벤치마킹은 횡성군의 지역 기록문화 인프라 확충을 위한 사업 기획 과정에서 이뤄졌다.

횡성군수 일행은 홍성열 증평군수의 안내로 군 신축별관 1층에 새롭게 조성된 기록관을 둘러보고, 개관기념 <증평, 첫 번째 기억>을 주제로 전시 중인 증평주민 15팀의 인터뷰영상과 기록을 눈여겨 살펴봤다.

또한 기록관 조성은 증평군 행정과와 미래전략과가 협업해 충청북도 지역균형발전 기반조성 공모사업으로 추진됐으며, 주민을 위한 생활SOC형 복합문화공간을 접근성이 좋은 군 청사 1층에 배치했다는 점에 관심을 보였다.

장신상 횡성군수는 “증평주민들의 이야기와 기록으로 증평을 더 많이 이해할 수 있었다며, 주민이 지역문화의 중심이 되는 기록관에 많은 시사점이 있다”고 말했다.

증평기록관은 지난 8월 30일 증평군 개청 17주년에 맞추어 개관했으며, 증평의 행정기록과 주민기록을 함께 남겨 균형 있는 증평 역사를 만들어내는 새로운 기록관 모델로 관심을 받고 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