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종합 사회
한파 대비 겨울철 건강 지키는 동대문- 구보건소, 의료기관, 서울시, 질병관리본부 네트워크 구축 -
   
▲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업코리아=권오경기자] 연일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는 매서운 추위가 계속되면서 사람들의 겨울철 건강이 위협받고 있다.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2월 28일까지 겨울철 한파 대비 한랭 질환 감시체계를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지역 응급의료기관, 보건소, 서울시, 질병관리본부와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한랭 질환 예방수칙 등 관련 정보를 제공해 구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함이다.

감시대상에는 ▲경희대학교병원, 가톨릭대학교성바오로병원, 삼육서울병원 등 지역 센터 3곳 ▲서울성심병원, 서울특별시립동부병원 등 지역 기관 2곳 등 응급의료기관 5개소가 포함됐다.

해당 기관은 응급실 일일 내원자 중 추운 날씨로 인해 저체온증, 동상 등 증상이 진단된 모든 질환자 및 피해사례를 질병보건통합관리시스템에 입력해야 한다.

의료 기관이 입력한 정보는 구보건소에서 1차적으로 관리하고 이후 서울시, 보건복지부/질병관리본부에서 총괄하게 된다.

질병관리본부는 지난 2012년부터 전국 지정 응급의료기관을 대상으로 한파에 취약한 심혈관질환자, 고혈압환자, 독거노인의 겨울철 건강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있다.

동대문구도 겨울철 한파대비 건강수칙 및 행동요령을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구 소식지로 알리는 등 구민의 건강피해를 최소화하는 데 힘쓴다는 계획이다.

구보건소 관계자는 “특히 호흡기 질환 환자는 외출 시 호흡기를 보호하기 위해 마스크나 머플러를 착용하고 오한 증상이 나타나면 실내에 들어가 안정을 취하고 반드시 의료진에게 진료를 받을 것”을 당부했다.

 

권오경 기자  kok7201@naver.com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유덕열 동대문구청장 신년사 icon새해 서울 첫 경전철 개통 icon동대문구의회, 서울시 구의회 의장협의회 월례회의 개최 icon동대문구, 불법자동차 신고포상금제 시행 icon동대문구, 배봉산서 정유년 해맞이 행사 개최 icon공로연수 앞둔 동대문구 공무원, 재능기부 미담사례 화제 icon동대문구, 공동주택 금연구역 1호 지정 icon동대문구 배봉산 보루, 서울시 문화재 지정 예정 icon동대문구, 지역 안전도 전국 1위 달성! icon빙판 낙상사고 우리는 이렇게 대비해요 icon동대문구, 잠자는 환급금 기부하세요 icon동대문구, 행복e음 핵심요원 우수기관…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icon동대문구, 복지시설 전기안전점검 재능기부‘구슬땀’ icon동대문구, 청량리청과물시장에‘청량 休 카페’개설 icon새 집에서 새 꿈을‘고시원 탈출기’ icon10년에 걸친 숙원사업 해낸 한국마사회 렛츠런문화공감센터 icon동대문구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행사…아름다운 사연 가득 icon체납차량 꼼짝 마! 진화하는 단속 icon동대문구립 여성합창단 정기연주회“Tonight”성료 icon동대문구 대입설명회 개최…“정시 합격이 보인다” icon씽씽씽~이번 겨울 영어가 즐거워요 icon동대문구, 안전·민생 역점 구민행복 실현한다 icon동대문구, 겨울영어독서교실로 알찬 방학 선사 icon구민과 희망찬 새해 인사하는 동대문 icon동대문구, 11일 정유년 신년인사회 개최 icon동대문구, 노점 문제 대화로 푼다 icon동대문구 제설 어벤저스 출동 icon설맞이 부담 직거래장터에서 덜어요 icon동대문구-대상,‘설날 사랑의 떡국 나눔’눈길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