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서울
매주 금요일 저녁에는 한성백제박물관에 영화 보러 가자한성백제박물관, 1월 6일부터 매주 금요일 저녁 2017년 금요 시네마 운영
   
▲ 2017 한성백제 금요시네마 1월 포스터


[업코리아]한성백제박물관에서는 2012년부터 매주 금요일 저녁에 시민을 위해 영화를 무료로 상영해왔다. 매달 특색 있는 주제로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영화를 선정하여 상영하고 있으며, 2017년에도 오는 6일(금)부터 12월 29일(금)까지 매주 금요일 2017 한성백제 금요시네마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한성백제 금요시네마는 매달 주제별로 진행되며, 상반기 주제는 1월 <꿈꾸는 그림>, 2월 <특별한 시선>, 3월 <우리 곁의 인공지능>, 4월 <기적을 엮다>, 5월 <내일의 스포츠스타>, 6월 <호우시절>으로 각 주제별로 인기영화 및 최신영화를 상영한다.

1월은 <꿈꾸는 그림>을 주제로 겨울방학동안 친구들과 함께 볼 수 있는 ‘업’, ‘마루 밑 아리에티’, ‘공주와 개구리’, ‘마당을 나온 암탉’ 등 애니메이션을 상영하며, 2월은 평범하지 않은 관점을 다룬 <특별한 시선>으로 ‘박사가 사랑한 수식’, ‘피부색깔=꿀색’, ‘두근두근 내 인생’, ‘슬로우 비디오’를 상영한다.

3월은 <우리 곁의 인공지능>을 주제로 최근 화제였던 인공지능에 관한 영화인 ‘바이센테니얼 맨’, ‘빅 히어로’, ‘A.I.’, ‘트랜센던스’, ‘로봇, 소리’를 상영하며, 4월은 <기적을 엮다>를 주제로 실화를 소재로 한 ‘트윈스터즈’, ‘블라인드 사이드’, ‘울지마 톤즈’, ‘템플 그랜딘’을 상영한다.

5월은 <내일의 스포츠스타>로 미래 스포츠스타를 꿈꾸는 꿈나무들이 보기 좋은 ‘YMCA야구단’, ‘국가대표’, ‘그라운드의 이방인’, ‘누구에게나 찬란한’을 상영하며, 6월은 장마를 앞두고 <호우시절>을 주제로 비와 관련된 ‘라디오스타’, ‘클래식’, ‘사랑은 비를 타고’, ‘지금 만나러 갑니다’, ‘이웃집 토토로’를 상영한다.

한성백제박물관은 한성백제 금요시네마를 통해 시민 누구나 박물관에 방문해 감동과 재미를 느끼고 문화를 만끽할 수 있을 것이며, 한성백제박물관이 배움과 감동이 있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시민들께 다가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김정호 기자  xnet1004@naver.com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