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2017년도 조직개편 단행
산업은행, 2017년도 조직개편 단행
  • 권오경 기자
  • 승인 2016.12.29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성장단계별 맞춤형 지원체제 구축 및 미래전략기능 강화 -
▲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

 [업코리아=권오경기자] 산업은행(회장 이동걸)은 지난 10월31일 발표한 혁신방안 반영 및 조직의 효율성 제고를 목표로 10부문 6본부 54부(실) 82지점의 기존 조직을 9부문 6본부 53부(실) 77지점으로, 1부문 1부(실) 5개 지점을 축소하는 조직개편을 29일(목) 단행하였다.

먼저 벤처, 기술 등 혁신형 기업을 주로 담당하는 ‘창조금융부문’과 (예비)중견기업을 담당하는 ‘미래성장금융부문’을  ‘창조성장금융부문’으로 통합하여 창업초기 기업부터 중견기업까지 성장단계별 체계적인 지원이 가능하도록 하였으며,  벤처금융실과 기술금융실을 ‘벤처기술금융실’로 통합, 기술력보유 벤처기업 앞 금융지원체계를 일원화함으로써 기업특성별 맞춤형 복합금융 지원이 효율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였다.

이와 함께 지난 10월31일 발표한 혁신방안을 반영하여 ‘미래통일사업본부’를 ‘KDB미래전략연구소’로 개편하고 산하에 ‘산업분석부’와 ‘기술평가부’를 통합한 ‘산업기술리서치센터’와 신성장산업의 조사?연구 전담조직인 ‘신성장정책금융센터’를 신설·배치하여 주력산업 심층 분석 및 미래 유망산업 발굴 등 산업재편 지원기능을 강화하였으며,  조사부를 ‘미래전략개발부’로 확대·개편하여 미래 먹거리 발굴 등과 관련한 전략기능을 수행하도록 하였다. 
    
산업은행 김건열 정책기획부문장은 “기업특성별, 성장단계별 맞춤형 지원체제 구축 및 미래전략기능 강화를 목표로 한 이번 조직개편은 세상의 변화를 이겨내는 강한 KDB를 위한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업코리아, UPKOREA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