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스마트 에너지시티’ 구축 나선다
강동구, ‘스마트 에너지시티’ 구축 나선다
  • 변진주 기자
  • 승인 2020.09.28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동서발전와 업무협약
▲ 강동구, ‘스마트 에너지시티’ 구축 나선다
[업코리아] 강동구가 ICT 기반 에너지 신산업을 구현해 도시의 에너지 자립률을 높이는 ‘스마트 에너지시티’로 발돋움한다.

구는 지난 25일 한국동서발전와 ‘스마트 에너지시티 구축사업’ 업무협약을 맺고 에너지 절감 종합 솔루션을 적용해 에너지 효율 향상, 친환경 에너지 공급 등 에너지 자립 생태계를 구축하는 데 뜻을 모았다.

협약에 따라 강동구는 관내 시설에 대한 정보 제공, 부지사용 협조, 행정업무를 지원하고 동서발전은 사업 대상지별 맞춤 에너지 절감 솔루션을 제공한다.

전력 사용이 많은 시설, 건물을 대상으로 지능형 에너지 효율화 시스템, 에너지 저장장치, 전압 최적화 시스템, 분산에너지자원, 수요자원 거래 등 융·복합 에너지 기술을 활용해 에너지 소비 패러다임을 똑똑하게 전환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구와 동서발전이 청사, 체육관, 공영주차장 등 30여 개 사업 대상지를 사전 분석한 결과, 에너지 절감 솔루션을 적용하면 연간 약 4억원의 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예측됐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이번 협약이 강동구가 스마트 에너지시티로 나아가는 성공적인 출발점이 되길 바란다“며 ”기후위기에 대응해 온실가스 배출을 적극적으로 줄이고 저탄소 에너지 자립 생태계를 조성하겠다 정부의 그린뉴딜을 선도하고 현 세대와 미래세대가 공존하는 ‘그린시티 강동’을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