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군, 정신재활 키트 ‘마음토닥 꾸러미’지원 후 개별 활동 진행
거창군, 정신재활 키트 ‘마음토닥 꾸러미’지원 후 개별 활동 진행
  • 조인구 기자
  • 승인 2020.09.21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대면(Untact) 정신건강증진 프로그램으로 마음재활 톡톡히!

[업코리아 조인구 기자] 거창군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정신건강복지센터 등록회원의 우울감 완화 및 일상생활 적응능력 향상을 위해 정신재활키트 ‘마음토닥 꾸러미’를 대상자 20명에게 지원 후 개별 활동 진행 중이라고 21일 밝혔다.

‘마음토닥 꾸러미’를 지원받은 등록회원은 4주간의 프로그램 진행 일정에 맞춰 운동요법, 퍼즐 맞추기, 식물 키우기, 전 만들기 활동을 수행하며, 이를 통해 기존 진행하였던 주간재활 프로그램 및 방문 사례관리 축소로 인한 등록회원관리 공백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꾸러미를 지원받은 A 씨는 “집에서 여러 체험활동을 해볼 수 있어 지루함을 덜었다. 혼자 하는 활동이 처음에는 어렵고 적응이 되지 않았지만 정신센터 선생님의 격려와 주간재활 프로그램에 참여한 그간의 경험을 살려 시작해보니 시간이 갈수록 흥미가 생기고 자신감도 얻었다”며 긍정적인 소감을 전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 시대에 정신질환자의 자립심과 일상생활 능력을 강화할 수 있는 비대면 정신건강증진 프로그램이 있어 다행이다”며, “앞으로도 군민의 마음재활을 위한 다양한 비대면 활동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