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평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 및 부녀회 코로나19 방역실시
청평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 및 부녀회 코로나19 방역실시
  • 최성종 기자
  • 승인 2020.09.18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청평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 및 부녀회 코로나19 방역실시
[업코리아] 청평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와 새마을부녀회 회원 20여명은 지난 16일 청평면 관내 다중집합장소와 상가거리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을 실시했다.

코로나19가 장기화로 이어지고 있고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청평면 주민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다중집합장소를 중심으로 방역을 실시해 코로나19 감염에 대비하게 됐다.

이기학 청평면장은“지난 8월 청평면에서 코로나19 지역확산이 집중적으로 발생해 지역주민들이 감염에 불안해하고 있었는데 새마을회 회원들의 방역활동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보건당국과 지속적으로 방역활동을 강화하겠다”고 전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