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종합 경제
보금자리론, 내년 1월부터 10년 만기 최저2.70%- 1월1일 신규 신청분부터 0.3%p 인상
   
▲ 김재천 주택금융공사 사장

[업코리아=권오경기자] 주택금융공사(HF, 사장 김재천)는 장기·고정금리·분할상환 주택담보대출인 ‘보금자리론’ 금리를 0.3%포인트 인상한다고 23일 밝혔다.

이에 따라 아낌e-보금자리론 금리는 연 2.70%(10년)∼2.95%(30년)가 적용되고, 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는 ‘u-보금자리론’과 은행에서 신청하는 ‘t-보금자리론’ 금리도 연 2.80%(10년)∼3.05%(30년)로 이용 가능하다.

* 인터넷을 통해 대출거래약정 및 근저당권 설정계약을 맺을 수 있어 u-보금자리론보다 금리가 0.10%p 저렴한 상품

단, 12월말까지 대출신청을 마친 고객은 인상 전 금리가 적용되며   장애인·다문화·다자녀가구 등 취약계층은 0.4%포인트 금리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공사 관계자는 “그동안 시장금리 하락세를 반영해 보금자리론 금리를 올해에만 3차례에 걸쳐 0.5%포인트 낮춰 역대 최저수준의 금리를 유지해 왔다”면서 “그러나 최근 미국 기준금리 인상 등으로 보금자리론의 원가 역할을 하는 국고채(5년물) 금리가 크게 상승하는 등 조달비용이 올라 보금자리론의 금리 인상이 불가피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또한 “내년 1월 1일부터 집단대출 중 잔금대출을 받고자 하는 분들을 위해 DTI 제한(80%까지 허용)을 완화한 입주자 전용 보금자리론을 출시하는 등 내집마련 실수요자의 주택구입을 꾸준히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권오경 기자  kok7201@naver.com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주택금융공사, 초등학교 오케스트라 지원으로 문화나눔 실천 icon주택금융공사, 2016년 공공기관 청렴도평가 1등급 icon서민·실수요자를 위해 12월 보금자리론 금리 동결 icon보유주택 비상속 의향, 2008년 대비 2배 증가 icon12월부터 MBS 휴일경과이자 추가지급 icon주택금융공사, (주)앞집과 공공데이터 개방 업무협약 체결 icon주택금융공사, 패스스루(Pass-through) MBS 발행 icon주택금융공사, 정부3.0 우수사례 경진대회 우수상 icon2015 연차보고서 국제대회 금상 받아 icon주택금융공사, 동아대와 산학협력 업무협약 체결 icon은행 수요조사를 바탕으로 4/4분기 적격대출 2조원 추가 배정 icon11월 보금자리론 금리 동결 icon주택금융공사, 역대 최저금리 해외 커버드본드 발행 icon주택금융공사, 노사공동 화합선언식 개최 icon주택금융공사, 창원대와 산학협력 업무협약 체결 icon10월 보금자리론 금리 동결 icon주택금융공사, 소프트웨어 교육 통해 정부3.0 실현 icon취약계층에 보금자리론 금리 인하 icon주택금융공사, 홀로 사시는 어르신 초청 한가위 큰잔치 icon비은행권·비주택담보대출 여신심사 강화 필요 icon주택연금월지급금, 내년 2월 가입자부터 조정 icon서민 · 취약계층 강화에 앞장 icon맞춤형 주택금융정보 손쉽게 활용하세요 icon주택담보대출 10명 중 5명, 고정금리 대출 선호 icon주택연금, 지난해 신규가입 1만명 돌파 icon주택금융공사, 설맞이 사랑나눔 행사 icon서민·실수요자를 위해 2월 보금자리론 금리 동결 icon서민·실수요자를 위해 2월 보금자리론 금리 동결 icon서민·실수요자를 위해 2월 보금자리론 금리 동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