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소셜벤처 스케일업 대구시 일자리 스마일업
청년 소셜벤처 스케일업 대구시 일자리 스마일업
  • 김시온 기자
  • 승인 2020.08.31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문제 해결 통한 공익 추구와 기업성장 위한 경제적 가치 동시 추구
▲ 청년 소셜벤처 스케일업 대구시 일자리 스마일업
[업코리아] 대구시는 소셜벤처 기업의 규모 성장을 위한 ‘2020 대구시 소셜벤처 임팩트 스케일업’ 사업에 참가할 기업을 오는 9월 8일까지 모집한다.

소셜벤처란 사회문제해결 및 공공의 이익에 부합하는 비즈니스모델을 기반으로 활동하며 사회취약계층 고용을 주요 가치로 추구하는 사회적기업과는 달리 기업성장과 이윤추구를 통해 사회에 기여하는 기업을 말한다.

대구시는 지난 2018 ~ 2019년의 경우 청년 소셜벤처 기업 발굴 및 지원을 중심으로 성장기반을 다져왔다면 올해는 한 단계 더 나아가 성장잠재력이 큰 기업의 스케일업을 통한 유망 소셜벤처 육성과 정착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에 중점을 두기 위해 이번 사업을 추진하고 참여 기업을 모집한다.

‘대구시 소셜벤처 임팩트 스케일업’ 참가를 원하는 기업은 제출일 기준 사업장 주소가 대구인 기업으로 창업 7년 이내 소셜벤처 분야 스타트업이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모집 기간은 9월 8일까지이며 신청서 작성 후 온라인 링크 혹은 QR코드를 통해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참여 기업에게는 소셜벤처 스케일업을 위한 공통교육 및 컨설팅 제공, 성장지원을 위한 파트너십 자원 상시연계, 벤처캐피탈 및 대기업 네트워크 지원, 2006년 시작된 국내 최장수 민간 소셜벤처 경진대회인 SVCA 결선대회 참여기회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대구시는 청년의 선호도와 지역 정착율이 높은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해 2018년부터 ‘대구 청년 소셜벤처 육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소셜벤처 육성사업 중 사업화자금 지원 프로그램인 ‘아이비리그’는 올해 3기 기업을 선정 완료했으며 선정기업에는 사업화자금 외 입주공간 제공 및 창업교육, 투자연계 프로그램 등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2018년 아이비리그 1기에 선정돼 사업화자금을 지원받은 투아트는 시각장애인을 위한 음성 안내 앱 ‘설리번+’을 개발하고 LG유플러스와 함께 서비스를 출시해 사회적 약자를 위한 가치실현은 물론 지역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고 있다.

김태운 대구시 일자리투자국장은 “성장잠재력이 큰 신규 창업 발굴부터 기존 기업의 규모 성장을 위한 체계적 지원까지, 단계적 소셜벤처 육성프로그램을 통해 양질의 청년일자리를 창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