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강립 보건복지부 차관, 병원단체 방문해 집단휴진 등에 대비해 진료공백 방지 협조 요청
김강립 보건복지부 차관, 병원단체 방문해 집단휴진 등에 대비해 진료공백 방지 협조 요청
  • 김시온 기자
  • 승인 2020.08.12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 대한병원협회 및 대한중소병원협회 간담회 개최
▲ 보건복지부
[업코리아] 김강립 보건복지부 차관은 12일 대한병원협회 및 대한중소병원협회와 간담회를 개최하고 병원 진료시간 연장 등 집단휴진 가능성에 대비한 진료공백 방지 방안과 의사인력 확충 등 지역의료 격차 해소방안을 논의했다.

간담회에는 정영호 대한병원협회 회장, 이성규 대한중소병원협회 부회장 등이 참석해, 진료공백 방지 및 의료 현안에 대한 의견을 전달했다.

김강립 차관은 환자들에게 위험이 생기지 않도록 집단휴진에 대비해 휴진 당일 진료연장과 응급의료체계 유지 등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의사인력 확충은 지역의료 격차를 해소하기 위한 첫 걸음에 해당하며 의대 정원 확대를 시작으로 실질적인 지역의료격차를 완화할 수 있도록, 지역의사 적정배치, 지역 가산수가 적용, 지역우수병원의 육성 등에 대해서도 함께 논의하겠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