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영세 소상공인 임대료 인하해준 ‘착한임대인’에 감사 서한문 전달
광명시, 영세 소상공인 임대료 인하해준 ‘착한임대인’에 감사 서한문 전달
  • 권오경 기자
  • 승인 2020.07.02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착한 임대인 재산세 감면 접수 결과 157명 신청
- 박승원 광명시장 “힘든 시기 따듯한 상생의 마음을 보여주신 ‘착한임대인’에게 진심으로 감사”
박승원 광명시장
박승원 광명시장

 

[업코리아=권오경 기자] 광명시는 코로나19로 인한 매출감소로 생존위기에 직면한 영세 소상공인을 위해 상생의 마음으로 임대료를 인하해준 『착한임대인』157명에게 감사 서한문을 전달했다고 2일 밝혔다.

광명시는 착한 임대인를 대상으로 3월에서 5월까지 3개월 동안 인하해준 임대료 비율만큼 재산세를 최대 50%까지 감면해 준다.

지난 5월 11일부터 6월 19일까지 재산세 감면 신청을 받은 결과 157명, 243개 건물, 391개 업소가 신청했으며 시는 이번 감면신청기간 중 접수하지 못한 임대인에게도 재산세를 감면해줄 계획이다.

감사 서한문에서 박승원 광명시장은 “모든 시민이 행복한 광명시를 만들자는 「함께하는 시민 웃는 광명」의 정신을 몸소 실천하여 희망과 감동을 선사해 주신 여러분들이 계시기에 우리 광명시는 더욱 더 살기 좋은 행복한 도시가 될 수 있을 것이며, 시민과 공직자가 협력과 지혜로 한마음 한뜻이 되어 코로나19 를 반드시 이겨내자”며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힘든 시기에 따듯한 상생의 마음을 보여주신 ‘착한임대인’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언제나 건강과 행복이 가득하시고 건승하시기를 기원드린다”고 전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