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 ‘1:1 원격 화상 금연 상담실’ 운영
서초구, ‘1:1 원격 화상 금연 상담실’ 운영
  • 권오경 기자
  • 승인 2020.07.02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코로나19 고위험군인 흡연자를 위한 비대면 금연 상담 실시
- 상담부터 금연 물품 지원까지 기존 금연지원서비스를 언택트로 똑같이!
- 조은희 구청장 “금연을 고민하는 분들은 누구나 전화 한 통으로 전문가의 금연 상담과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원격화상 금연 상담 모습
원격화상 금연 상담 모습

 

[업코리아=권오경 기자] 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코로나19 시대 새로운 금연성공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이번 달부터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될 때까지 관내 흡연자(서초구민, 서초구 소재 직장인)를 대상으로 1:1 원격 화상 금연 상담실을 운영한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올 1월부터 보건소 업무가 중단되어 금연지원센터 등록자 수가 작년 동기간 대비 1,352명에서 522명으로 830명 감소하고 등록 목표인원수 대비 등록률이 32.7% 하락했다. 또한 흡연자가 코로나19 고위험군인만큼 금연지원도 보다 안전해질 필요가 있었다. 이에 구는 비대면 방식으로, 금연을 시도하는 주민들에게 지원을 하고자 나섰다.

서초구 금연지원센터로 전화 신청을 하면 금연상담사와 1:1 원격 화상 상담을 진행하고 필요시 금연보조제, 행동 물품 등을 우편으로 발송해 주는 서비스까지 기존의 금연지원서비스를 방문 없이 똑같이 받을 수 있다. 6개월 후 금연 성공 확인 절차를 거친 후에는 전동칫솔, 혈압계 등 기념품을 수령할 수 있다.

코로나19로 방문 상담이 어려워 흡연 의지는 있으나 상담이 어려운 구민을 대상으로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금연 상담을 받을 수 있다는 점에서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적합한 언택트 시스템으로 자리매김하리라 예상된다. 또한 여성, 청소년 흡연자 등 사회적 편견과 낙인이 우려되어 금연클리닉을 찾기 어려웠던 흡연자에게도 금연기회의 문턱을 낮추는 기회가 될 수 있을 것이다.

금연 상담 신청은 상시 접수 중이며 궁금한 사항에 대한 문의는 평일 9시부터 18시까지 ☎2155-8078,8088(서초구 금연지원센터)로 하면 된다.

조은희 구청장은 “금연을 고민하는 분들은 누구나 전화 한 통으로 전문가의 금연 상담과 지원을 받을 수 있다.”며 “많은 분들이 코로나19로 금연 의지가 꺾이는 일이 없이 금연에 성공하여 건강해지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