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기장 네일샵 ‘더네일킹’ 허란희 대표, “ 네일아트로 특히 저와 같은 주부 분들께 소박한 행복을 드리고 싶었지요.”
부산 기장 네일샵 ‘더네일킹’ 허란희 대표, “ 네일아트로 특히 저와 같은 주부 분들께 소박한 행복을 드리고 싶었지요.”
  • 심정보 기자
  • 승인 2020.06.11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기장 네일샵‘더네일킹’ 허란희 대표를 만나다.

여자들이 스트레스를 받을 때 기분전환을 하기 위해 받는 서비스 중 인기가 많은 것은 단연 네일아트이다. 더욱이 부산 기장 네일샵 ‘더네일킹’의 허란희 대표는 자신 또한 주부이기에 저와 같은 이들이 육아와 집안으로 인해 받는 스트레스가 얼마나 큰지 공감한다. 그리하여 특히 그러한 엄마들의 기분전환을 위한 소확행을 만들어 주고 싶어, 네일아트 샵을 창업하게 되었다.

 

더군다나 지역 특성상 이곳은 아기 엄마들이 많은 동네라서, 실제로도 많은 주부들이 이곳을 방문해 손톱관리를 받는다고 한다. 그렇게 허대표는 이곳이 이 동네의 주부들에게 마치 친구집 혹은 친정집과 같은 친근함과 포근함을 줄 수 있는 공간이 되기를 소망한다. 실제로도 많은 사람들에게 가격적인 부담을 줄여주고자, 합리적인 가격으로 책정하여 이를 운영하고 있다고 한다. 바쁜 생활에 거칠어졌을 손을 위해 작은 선물을 해주는 것은 어떨까?

 

더욱더 자세한 이야기는 부산광역시 기장군 정관읍 용수리에 위치한 네일샵 ‘더네일킹’ 허란희 대표를 만나 나누어 보기로 한다.

 

‘더네일킹’ 허란희 대표
부산 기장 네일샵 ‘더네일킹’ 허란희 대표

Q. 더네일킹을 운영하게 된 계기가 있다면

A. 네일이 저랑 너무 잘 맞는 직업인거 같았어요. 또 저도 아이 키우는 엄마로써 다른 엄마들의 작은 소확행을 도와드리려고 시작했습니다.

 

Q. 더네일킹의 주 서비스 분야에 대해 소개한다면

A1. 주요 연령층

지역의 특성상 애기엄마들이 많은 동네라서 엄마들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진행합니다.

 

A2. 주요 서비스 품목

손네일, 발패디큐어, 발각질 관리를 집중으로 시술합니다.

 


 

Q. 여타 유사 업종과 비교해 볼 때의 더네일킹만의 특징이 있다면

A. 예약제로 운영이 되기 때문에 오시는 분들께서 편한 시간에 여유롭게 왔다 가신다는 점이 장점이죠. 엄마들이 잠시나마 힐링을 할 수 있게 가격적인 면에 있어서도 저렴하게 책정하여 어필을 하려고 합니다. 그리고 저는 그림을 그리는 것을 좋아하기도 하고, 꼼꼼함 성격도 가지고 있어요. 그래서 다른 곳에서 받지 못하는 기술적인 부분에 대해서도 잘 해낸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Q. 가장 우선으로 보는 가치관과 철학이 있다면

A. 경영에 있어 우선은 친절과 솔직함이 가장 중요합니다. 무슨 일이든지 진정한 친절이 아니라면 어떻게든 탄로 난다고 생각을 하기 때문에, 솔직하고 친절한 마음으로 응대를 하고 있습니다. 정직하게 일을 하면 상대와의 대화에서도 불편함이 없을 것이고 서로를 이해하기도 쉽다고 생각을 합니다. 그래서 나와 같은 마음. 내 가족이라는 마음으로 손님들을 맞이하려고 노력합니다.

 

Q. 가장 큰 보람을 느낀 사례나 기억에 남는 순간이 있다면

A. 손톱을 평소에 잘 관리가 안 되던 고객님께서 오셔서 자기도 예쁘게 관리를 하고 싶다고 말씀하신 분이 있었습니다. 정말 처음관리부터 끝까지 어떻게 관리를 하여야한다는 관리법을 제 손인 것 마냥 설명을 해드렸고, 또 고객님도 관리를 잘 해주셔서 관리 받으신지 얼마 되지 않았던 때에 상황이 많이 좋아졌죠. 너무 감사하다며 이젠 예쁘게 손톱을 할 수 있다고 하시는 걸 보고 저도 마음이 뿌듯하더라고요.

 

저에게 관리를 받으시던 다른 고객님은 제가 하는 일이 너무 신나고 재미있을 거 같다고 하시며 자기도 배워보겠다며 늦은 나이임에도 학원등록해서 네일에 입문하셨어요. 자격증도 따시고 네일아트 연습하시는 걸 보니 마음이 뭉클해지더군요.

 


 

Q. 현재의 사업장과 시스템을 만들 수 있었던 노하우가 있다면

A. 어느 샵이든 비슷하겠지만 저는 돈을 버는 손님이 오시는 샵이 아니라 잠시 시간 있을 때 지나면서 커피한잔 할 수 있는 참새도 그냥 못 지나는 방앗간 같은 샵을 만들고자 노력합니다. 비록 저에게 돈을 내고 시술을 받으시지만 부담스럽지 않은 가격으로 기분전환까지 할 수 있고 쌓였던 스트레스도 수다로 풀고 갈 수 있는 친구 집 같은 곳으로 운영을 해왔던 것이 좋은 영향을 주지 않았나 싶어요.

 

Q. 앞으로의 전망과 목표

A. 앞으로도 저는 꾸준히 초심을 잃지 않고 앞으로 더 많은 분들께 기쁨도 드리고 행복도 드리고 싶습니다. 더 나아가 인재양성으로 많은 이들에게 저의 경영마인드를 함께 만들어가도록 하는 것이 목표입니다. 더 많은 선생님들을 양성해서 돈이 목적이 아닌 저와 같은 마음으로 모두 행복할 수 있는 샵을 만드는 것입니다.

 

Q. 해당 인터뷰 기사를 접하게 될 독자에게 전하실 말씀이 있다면

A. 모든 사업하시는 소상공인 여러분들 지금 너무나 힘들 때입니다 모두 힘내시고요. 이글을 읽게 되시는 독자 분들 감사드립니다. 말주변이 없는 저라서 제 마음이 잘 표현되었을지 모르겠지만 모두들 파이팅입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