産銀, 동남권 중견기업 연합체와 유망 스타트업 공동육성
産銀, 동남권 중견기업 연합체와 유망 스타트업 공동육성
  • 권오경 기자
  • 승인 2016.12.07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Founders' House 13'와 손잡고 지역기반 스타트업 육성 및 지역 제조기업의 신사업 진출 도와 -
▲ 이동걸 회장

[업코리아=권오경기자] 산업은행(회장 이동걸)은 7일 본점 1층 스타트업IR센터에서 동남권 중견기업 연합체인 Founders' House(파운더스 하우스) 13과 지역기반 스타트업 육성 및 지방소재 제조기업의 신사업 진출 협력을 위한 공동포럼을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산업은행-제조업-스타트업 협력방안, 스타트업 IR, 네트워킹의 순서로 진행된 본 포럼에서 Founders' House 13의 박민준 대표는 “동남권 제조업, 스타트업과 함께 도약하다”라는 주제발표를 통해 동남권의 위기에 대한 자체진단과 더불어 제조업 혁신모델로서 스타트업 육성과 이를 통한 혁신기술 도입의 중요성을 역설하였다.

산업은행은 이들 연합체가 육성중인 동남권 스타트업의 투자유치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고,Founders' House 13는 산업은행이 육성중인 서울?수도권 소재 스타트업에 사업협력기회를 제공하는 등 서로의 장점을 활용하여 한국 스타트업 시장 육성에 힘쓸 계획이다.

특히, 다양한 전문분야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중견기업 연합체가 공동으로 스타트업을 지원함으로써 마케팅이나 비즈니스 협력에 대한 수요가 절실한 스타트업들에게 반가운 소식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산업은행 조승현 부행장은 “그동안 정부나 공공기관 중심으로 구축되어온 국내 벤처생태계에서 강소기업 대표들이 자발적으로 신사업 진출을 위한 연합체를 구성한 사례는 처음 있는 현상”이라고 언급하며, "제조업 위기 극복을 위한 중요한 시험대이자 혁신모델이 될 것으로 보이며 제2, 제3의 스타트업 투자 ?기업연합체? 출현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