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택시·화물차 종사자 재난지원금 50만원 지원
완주군, 택시·화물차 종사자 재난지원금 50만원 지원
  • 조인구 기자
  • 승인 2020.06.03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운수종사자 2409명 지원키로
▲ 완주군청
[업코리아]완주군이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택시·화물 운수종사자들을 대상으로 재난지원금을 지급한다.

3일 완주군은 추경예산에 편성된 사업비 12억원을 투입해 택시·화물 운수종사자에게 1인당 50만원씩 전북은행 기프트카드를 지급한다고 밝혔다.

완주군에 등록된 택시·화물 운수종사자는 오는 15일부터 신청서와 구비서류를 작성해 완주군청 도로교통과에 제출하면, 신청 즉시 확인과정을 거쳐 지급받을 수 있다.

단, 일반화물사업자의 경우 직장고용보험 가입자는 대상에서 제외된다.

화물운수종사자의 경우 신청과 수령시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차량번호 끝자리를 기준으로 5부제를 실시하고 8일부터 12일까지 5일간 사전서류접수를 하고 15일부터 수령가능하다.

신청기한은 올해 9월 30일까지이며 지원금은 10월31일까지 사용해야 한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이번 지원이 택시와 화물 운수종사자들의 생활안정과 사기진작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