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도 개별공시지가 29일까지 이의신청 접수
2020년도 개별공시지가 29일까지 이의신청 접수
  • 조인구 기자
  • 승인 2020.06.03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부동산정보조회시스템에서 열람 후 양 구청에 이의신청 가능
▲ 2020년도 개별공시지가 29일까지 이의신청 접수
[업코리아] 전주시가 국세, 지방세 등 각종 세금의 부과기준으로 활용되는 개별공시지가에 대한 이의신청 기간을 운영한다.

시는 지난 1월 1일 기준 개별공시지가 14만1469필지에 대한 이의신청을 오는 29일까지 접수받는다.

결정·공시된 개별공시지가의 경우 전주시 홈페이지와 전라북도 부동산정보조회시스템에서 열람 가능하다.

열람한 공시지가에 이의가 있는 토지소유자나 법률상 이해관계인은 양 구청 민원봉사실에 비치된 이의신청서를 작성, 제출하거나 부동산통합민원 일사편리 홈페이지를 통해 이의신청할 수 있다.

시는 이를 통해 제출된 이의신청 내용과 당초 조사·평가한 자료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재조사를 실시한 뒤 전주시부동산가격공시위원회 심의를 거쳐 7월 27일까지 조정·공시하고 이의신청인에게 개별 통지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올해 전주시 개별공시지가는 전년대비 4.83% 상승했다.

최고지가는 완산구 고사동에 위치한 구 현대약국 건물로 ㎡당 705만원으로 나타났으며 최저지가는 완산구 대성동의 임야로 ㎡당 784원이다.

배희곤 전주시 생태도시계획과장은 “개별공시지가는 토지 관련 국세와 지방세 부과기준 및 복지 분야 기초자료로 활용되는 만큼 기간 내에 개별공시지가를 확인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