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 전 직원 ‘긴급재난지원금 착한소비 운동’ 동참
구로구 전 직원 ‘긴급재난지원금 착한소비 운동’ 동참
  • 변진주 기자
  • 승인 2020.05.25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전 직원 서약식 … 관내에서 구입한 물품 주고 받는 ‘선물 릴레이’도 펼쳐
▲ 구로구 전 직원 ‘긴급재난지원금 착한소비 운동’ 동참
[업코리아] “구로에서 더 빨리, 더 많이 소비한다” 구로구청 직원들이 소비 촉진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긴급재난지원금 착한소비 운동’에 뜻을 모았다.

구로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영세 자영업자들의 고통을 함께 나누고 매출증대를 통한 경영난 해소를 돕기 위해 전 직원을 대상으로 ‘착한소비 운동’을 펼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착한소비 운동’은 긴급재난지원금을 ‘지역 내에서 다음달 말까지 빠르게 사용하자’는 캠페인이다.

공무원이 앞장서 소비 진작을 유도해 빠른 시간 안에 지역경기를 되살리겠다는 취지다.

구로구는 이를 위해 지난 21일 ‘재난지원금 착한소비 동참 서약식’을 개최했다.

전 직원이 참여해 신속하게 긴급재난지원금을 소비하고 ‘착한소비’ 문화가 주변으로 전파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직원들의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착한소비 릴레이’도 진행한다.

직원이 착한소비를 응원하는 메시지와 선물을 다른 직원에게 전달하면, 전달받은 직원이 또 다른 직원에게 선물을 이어가는 방식이다.

선물은 관내 전통시장, 소규모 점포 등을 이용해 구입할 수 있는 농산물, 꽃, 간식, 생활용품 등 1만원 이내의 물품으로 정했다.

구로구 관계자는 “긴급재난지원금이 실질적인 소비로 이어져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길 바란다”며 “관내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경제적 어려움을 덜어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