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블루밍’ 정나래 대표, “내 손으로 직접 액세서리를 만들고 디자인해보고, 나아가 판매와 브랜드 런칭까지도 해보세요.”
‘제이블루밍’ 정나래 대표, “내 손으로 직접 액세서리를 만들고 디자인해보고, 나아가 판매와 브랜드 런칭까지도 해보세요.”
  • 심정보 기자
  • 승인 2020.05.04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즘엔 무언가를 직접 만들어 보면서 나만을 위한 시간을 가질 수 있는 배움터나 공방들이 다양하게 존재한다. 디저트, 커피, 와인 등의 먹거리뿐 아니라, 마크라메, 향초, 뜨개질, 북바인딩 등 배우고 싶은 것이 있다면 그 무엇이든 자유롭고 재미있게 배울 수 있다. 대량 생산된 공산품이 넘쳐나는 이 시대에 수작업을 통해 나만의 개성을 지닌 물건을 만들어 쓴다는 것은 특별함과 소중함을 전해 준다.

 

‘제이블루밍’은 그 중에서도 액세서리를 직접 디자인하고 만들며, 나아가 자신이 제작한 액세서리를 판매하고 공방 창업이나 개인 브랜드를 런칭하는 것까지도 도와주는 곳이다. 액세서리는 물건 중에서도 내가 몸에 직접 지니는 것이기도 하고, 사랑하는 이에게 마음을 표하고자 할 때 하는 선물이기도 하기에, 이를 직접 제작한다는 건 더욱 특별한 의미를 지닐 것이다. 나 자신을 위해, 혹은 소중한 사람을 위해 액세서리를 만들어 선물해 보는 건 어떨까?

 

오늘은 서울특별시 강동구 성내동에 위치한 악세사리공방 ‘제이블루밍’의 정나래 대표를 만나 이야기를 나누어 보았다.

 

‘제이블루밍’의 정나래 대표
‘제이블루밍’의 정나래 대표

Q. 제이블루밍을 운영하게 된 계기가 있다면

A. 원래는 액세서리 판매 위주로 생각했던 창업이었는데요. 문득, 저처럼 액세서리에 관심 있는 친구들한테 수업을 하는 것도 괜찮겠다 싶어 수업을 할 수 있는 공방으로 창업하게 되었습니다.

 

Q. 제이블루밍의 주 서비스 분야에 대해 소개한다면

A1. 주요 연령층과 주요 서비스 대상

원데이 클래스는 20대 초중반이 주요 연령층이구요. 취미반 또는 자격증반 클래스는 20대 중후반부터 30대 후반이 주요 연령층이에요.

 

A2. 주요 서비스 품목

원데이 클래스, 커플 클래스, 키즈 클래스와, 취미반 5주, 취미반 7주, 자격증반 13주 과정이 있습니다.

 

A3. 진행하는 서비스 별 특징

원데이 클래스의 경우 가볍게 접해보실 수 있으며, 취미반 클래스는 원데이 클래스보다 좀 더 디테일하고 취미로 접해보실 수 있습니다. 난이도가 더 높고, 전문가 스킬을 배워 자격증까지 취득할 수 있는 자격증반 클래스도 있습니다.

 

‘제이블루밍’의 수업 모습
‘제이블루밍’의 수업 모습

Q. 여타 유사 업종과 비교해 볼 때의 제이블루밍만의 특징이 있다면

A. 유사 업종과 비교했을 때 가장 큰 장점은요, 커스텀쥬얼리 협회가 있다는 점과 협회 커리큘럼을 똑같이 사용 가능하다는 점이에요! (자격증반 수업 과정을 이수한 선생님들만 해당됩니다.) 처음에 시작할 때 초기 비용이 부담되실 수 있는데, 이 부분도 부담을 조금 덜어드리기 위해 협회 측에서 커리큘럼 주차마다 키트를 사서 수업하실 수 있어요. 이런 장점은 공간에 구애받지 않고 수업을 하실 수 있어서 다른 유사 업종들과 비교했을 때 굉장히 매력적인 부분인 거 같아요.

 

Q. 가장 우선으로 보는 가치관과 철학이 있다면

A. 일반 클래스 같은 경우, 예약제 운영으로 수강생 한 분 한 분께 최선을 다해 클래스에 집중할 수 있도록 도와드리고 있어 보다 퀄리티 좋은 수업으로 만나보실 수 있구요. 전문가 수강생들 경우엔 1:1 수업 진행을 위주로 하고 있어 클래스에 집중하기 좋습니다. 수업 중에도 기법만 배우는 게 아니라 경험과 배움의 가치를 나눌 수 있는 현실적인 대화도 나눠가면서 끊임없이 소통해 투자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하는 것이 이념이자 목표에요.

 

Q. 가장 큰 보람을 느낀 사례나 기억에 남는 순간이 있다면

A. 저 또한 배우고 완성했을 때 엄청 뿌듯함을 느끼는데요. 저희 수강생분들이 만들고 나서 만족을 느끼실 때 보람을 느끼죠. 아, 기억에 제일 남는 순간이 있다면, 외국 친구가 한국 친구를 통해 저희 공방에서 원데이 클래스 수업을 들은 적이 있는데요, 영어도 잘 안되고 불편했을 텐데… 너무 재미있다며 자격증반 수업을 듣겠다고 하는 거에요. 액세서리 클래스 경우엔 디테일한 부분들도 많고 해서 설명하는 부분에 있어서 턱없이 부족할 거라고 설명을 했지만, 그래도 저에게 꼭 수업을 받고 싶다며 고집을 부려서 수업을 진행했지요. 이 친구와 수업을 했을 때가 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이었네요.

 

‘제이블루밍’의 작품 모습
‘제이블루밍’의 작품 모습

Q. 현재의 사업장과 시스템을 만들 수 있었던 노하우가 있다면

A. 제가 배웠던 곳이자 협회 덕분입니다. 이 협회가 없었다면 이런 시스템을 운영할 수 있기까지 많은 시간이 걸렸을 거예요. 생각만 해도 끔찍하네요. 자격증반을 이수한 선생님들께는 협회에 가입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요. 협회에 가입하시면 본인이 배웠던 커리큘럼을 사용할 수 있어 따로 머리를 써서 커리큘럼을 짜지 않아도 되어 너무 간편하고 시간도 단축할 수 있었습니다.

 

Q. 앞으로의 전망과 목표

A. 직접 내 손으로 액세서리를 만들어 보고 싶으신 분, 내가 디자인한 제품을 판매해보고 싶으신 분, 액세서리 디자이너를 꿈꾸시는 분, 강의를 하고 싶으신 분, 개인 브랜드를 런칭하고 싶으신 분, 액세서리 공방 창업을 원하시는 분, 사업은 하고 싶은데 무슨 사업을 해야 할지 모르시는 분들. 경험해보지 않고서는 뭐가 맞는지 모르잖아요? 이런 분들께 경험해 볼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자 합니다. 좀 더 나아가 미용, 네일 아트, 제과제빵 같은 교육 기관처럼 커스텀 주얼리도 한 켠에 자리 잡았으면 좋겠습니다.

 

Q. 해당 인터뷰 기사를 접하게 될 독자에게 전하실 말씀이 있다면

A. 액세서리에 조금이라도 관심이 있다! 하시는 분들은 무조건 경험해보세요. 원데이 클래스를 통해 살짝 맛보기 해보시고, 재밌다, 해보고 싶다, 적성에 맞는 거 같다 싶으시면, 그 때 취미반 또는 자격증반 수업을 들어보시는 것도 늦지 않다고 생각해요. 요즘은 다양한 취미생활을 경험하기 쉽잖아요? 너무 어렵게 생각하지 않으셨으면 해요. 일단 관심이 조금이라도 간다면 액세서리뿐만 아니라 뭐든 배워보시고, 아니다 싶으면 다른 거 또 배워보면서 나에게 맞는 적성을 찾는 것도 괜찮은 거 같아요.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