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서구, 도로 살수로 미세먼지 OUT 폭염 OUT
광주 서구, 도로 살수로 미세먼지 OUT 폭염 OUT
  • 김시온 기자
  • 승인 2020.04.28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무대로 무진대로 금화로 등 주요 간선도로 매일 살수 차량 운영
▲ 광주 서구, 도로 살수로 미세먼지 OUT! 폭염 OUT!
[업코리아] 광주 서구가 5월부터 매일 상무대로 금화로 등 서구의 주요간선 도로를 친환경 CNG 살수 차량으로 청소를 실시한다.

서구는 지난해 국·시비를 확보해 16톤급 차량 1대를 우선 운영할 예정이며 올해 확보된 예산으로 2대를 추가 구입, 총 3대를 매일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광주의 미세먼지 주요배출원 중 하나는 자동차 타이어가 도로에 마모되면서 발생하는 것으로 도로 살수를 통해 해소가 가능하다.

이에 서구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도로 살수를 통해 재비산먼지 최소화로 쾌적한 대기 환경을 유지하기 위한 대책을 추진한다.

그동안 서구의 살수 차량은 임대를 통해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과 하절기 폭염시에 운행됐지만 앞으로는 동절기를 제외하고 매일 운영될 예정이다.

살수 차량 운영은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과 폭염 발생 시 강화될 계획이며 미세먼지 저감과 도로 온도를 낮추고 시각적 효과를 더해 시민들에게 시원함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서구청 관계자는 “서구는 광주의 중심에 위치해 차량 통행량이 많은 편으로 자동차로 인한 대기오염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다”며 “선도적인 살수 차량 운영으로 서구뿐만 아니라 광주시 대기질 개선에 보탬이 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