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도 후불교통카드 이용 가능해진다
청소년도 후불교통카드 이용 가능해진다
  • 김시온 기자
  • 승인 2020.04.22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부터 만12~18세 청소년 전국 버스 등 대중교통에서 사용 가능
▲ 광주광역시청
[업코리아]광주광역시는 오는 27일부터 만 12~18세 청소년도 전국 어디서든지 후불교통카드를 이용해 편리하게 버스와 지하철을 이용할 수 있도록 제도가 개선된다고 22일 밝혔다.

그동안 청소년들은 대중교통이용시 선불 교통카드만 사용이 가능해 충전잔액이 부족할 경우 재충전해야 하는 불편을 겪었는데, 금용당국의 여신 전문금융업법 시행령 시행에 따라 청소년도 후불교통카드 발급이 가능하게 됐다.

이에 광주시는 지난 3월까지 청소년 후불교통카드를 인식할 수 있도록 시내버스 카드단말기 시스템을 전량 개선했다.

청소년들은 전국 은행, 카드사를 방문해 후불교통카드를 신규로 발급받아 버스와 지하철을 이용하게 되면 기존처럼 청소년요금이 적용돼 할인된다.

신한·국민·우리카드, IBK기업·부산은행 / 롯데카드, SC제일·경남은행, 현대카드, 전북·광주은행 삼성·하나카드, 대구은행 손두영 시 대중교통과장은 “대중교통 이용이 많은 청소년들도 요금이 할인되는 후불교통카드 발급·이용이 가능해져 버스, 지하철 등 대중교통 이용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