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산스페셜짐’ 권학규 대표, “운동이 여러분의 삶에 즐거움과 특별함을 선물해줄 겁니다.”
‘강산스페셜짐’ 권학규 대표, “운동이 여러분의 삶에 즐거움과 특별함을 선물해줄 겁니다.”
  • 심정보 기자
  • 승인 2020.03.26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킥복싱과 무에타이 수련을 기반으로 운영되며, 그 외에 타바타 운동, 서킷 트레이닝, 인터벌 트레이닝, 줄넘기 등과 같이 현대인들에게 인기가 좋은 운동들을 다 함께 배울 수 있는 체육관이 있다. 바로 충북 충주시에 위치한 ‘강산스페셜짐’이다.

 

많은 사람들의 경우, ‘킥복싱’ 혹은 ‘무에타이’라고 하면 격렬하고 난폭한 운동이라고 생각하여, 지레 겁먹고 도전하기를 꺼리기가 십상이다. 하지만 이곳의 권학규 대표는 이러한 대중적 편견을 없애기 위해, 운동을 가르칠 때 무엇보다 즐거움과 안전에 주의를 기한다.

 

그렇게 사람들이 이 운동이 일상에 변주를 줄 수 있는 즐거운 운동이라는 인상을 가지길 원하는 것이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그는 이 운동들이 남을 해치는 운동이 아닌, 위기로부터 나를 구할 수 있는 구제기술임을 알리고 싶어 한다.

 

해당 운동들에 대한 더욱더 자세한 이야기는 충청북도 충주시 성남동에 위치한 ‘강산스페셜짐’의 권학규 대표를 만나 나누어 보기로 하였다.

 

‘강산스페셜짐’의 권학규 대표
‘강산스페셜짐’의 권학규 대표

Q. 강산스페셜짐을 운영하게 된 계기가 있다면

A. 체육관은 어릴 적부터 꿈이었어요. ‘나도 꼭 멋진 관장님이 될거야’하는 어린 시절 단순한 꿈이었죠. 근데 저는 어릴 적부터 운동을 했지만 항상 뚱뚱했어요. 그게 어릴 때는 몰랐지만 커가며 편견이 되더라고요. 그러다가 만난 게 킥복싱이에요. 이 운동을 하며 살이 빠지고 자신감을 찾으니 점점 웃을 일이 많아지더라고요. 그래서 이렇게 좋은 운동을 많이 나누고 싶었어요. 그렇게 킥복싱장을 창업하게 된 거 같아요.

 

Q. 강산스페셜짐의 주 전공 분야와 주요 프로그램을 소개한다면

A. 저희 체육관은 킥복싱과 무에타이 수련을 기본으로 하며 그 외에 타바타운동, 서킷트레이닝, 인터벌트레이닝, 줄넘기 등 다양한 운동을 통해 회원들이 재미있게 운동을 즐기며 다이어트 할 수 있게 도와 드리고 있습니다.

 

A1. 저는 항상 킥복싱, 무에타이는 남녀노소 전부다 쉽고 재밌게 할 수 있는 운동이라고 자부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저희체육관에는 초등부 저학년부터 50대 후반의 회원님들까지 운동하고 있어요.

 

A2. 초등부와 중, 고, 일반부로 나뉘어 수업이 진행되고 요일별로 다른 부위의 운동으로 구성되어있으며 단체수업으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A3. 저의 수업의 특징은 요일별로 다른 방식의 운동을 한다는 거예요. 사람이 매일 같은음식을 먹으면 질리듯 운동도 마찬가지라고 생각해요. 매일 같은 운동만 하면 지겹잖아요. 그래서 저는 항상 다른 프로그램을 진행하려 노력해요.

 

Q. 상술한 커리큘럼의 수업 방식은 어떻게 되어 있나

A. 주로 자기 자신의 몸으로 할 수 있는 운동, 가벼운 아령을 들고 하는 운동으로 진행됩니다. 월요일은 상체운동과 복싱, 화요일은 하체운동과 킥, 수요일은 코어운동과 킥복싱, 목요일은 전신운동과 실전스파링, 금요일은 심폐지구력을 위한 유산소 운동으로 구성되어, 요일마다 다른 프로그램이 진행되고 스트레칭 줄넘기 체력운동 기술운동 순으로 50분 수업 진행해요.

 

‘강산스페셜짐’의 실내 모습
‘강산스페셜짐’의 실내 모습

Q. 여타 유사 업종과 비교해 볼 때의 강산스페셜짐만의 특징이 있다면

A. 저는 킥복싱뿐만 아니라 태권도 합기도 헬스 등 다양한 운동을 좋아하고 배워왔기 때문에 킥복싱, 무에타이 도장이라는 틀에 박혀 있지 않고 다양한 운동을 알려드릴 수 있다는 게 장점이에요. 초등부는 특별수업으로 합기도시간을 따로 가지기도 하고 킥복싱에 태권도식 발차기를 응용해서 알려드리기도 해요. 그리고 충주 관장님들 중에선 아주 젊은 관장이라는 것도 장점일 것 같습니다.

 

Q. 가장 우선으로 보는 가치관과 철학이 있다면

A. 초심 그리고 감사함을 잊지 말자. 많은 체육관이 있는데 그중에 저를 선택해주셨다는 것 너무 감사한일이라고 생각해요. 그래서 항상 회원 분들에게 감사함을 잊지 말고 되돌려드리게 노력하자는 게 저의 가치관이에요.

 

Q. 가장 큰 보람을 느낀 사례나 기억에 남는 순간이 있다면

A. 저는 젊은 게 장점이라 했지만 사실 그만큼 경험치가 부족하다는 단점이 될 수도 있다고 생각해요. 그럼에도 저와 함께 운동하고 지인에게 소개시켜주실 때. 너무 보람이죠. 본인이 즐겁고 좋다고 느끼기에 추천할 수 있는 거니까요. 그리고 회원 분들이 운동하면서 매우 힘들어하실 때 또 다른 행복을 느끼네요.

 

‘강산스페셜짐’의 수업 모습
‘강산스페셜짐’의 수업 모습

Q. 현재의 사업장과 시스템을 만들 수 있었던 노하우가 있다면

A. 저는 스승님께 많은걸 배웠어요. 지금 제 체육관의 기본 틀은 저의 관장님께서 알려주신 것입니다. 그리고 영상같은 것들을 많이 봐요. 요즘 유튜브 같은 게 참 잘 되어 있잖아요? 거기 있는 운동관련 영상들을 많이 찾아보고 응용 가능한 동작들을 킥복싱에 접목시켜서 프로그램을 구성해요. 그다음은 꼭 직접 해봐요. 제가 운동효과를 못 느끼면 회원 분들도 못 느낄테니까요. 가장 큰 노하우는 생각나는 걸 직접 해보는 게 아닐까 싶네요.

 

Q. 앞으로의 전망과 목표

A.제 스승님께서 저에게 강산이라는 이름을 주셨어요. 저도 좋은 제자를 기르고 좋은 선수도 키워보고 나아가 강산이라는 이름으로 함께 나아갈 수 있는 제자를 만나고 싶네요. 그리고 충주 지역 분들 남녀노소 구분 없이 ‘강산스페셜짐’이라는 체육관을 모르는 사람이 없게 하는 게 가장 큰 목표에요.

 

Q. 해당 인터뷰 기사를 접하게 될 독자에게 전하실 말씀이 있다면

A. 아직 많은 분들께서 킥복싱은 치고 박고 싸우는 무서운 스포츠라는 생각을 가지고 계실 것 같습니다. 실제로도 적지 않다는 걸 운영하면서 느껴요. 그런 분들께 이 운동은 위험하고 무서운 운동이 아니라 위험하고 무서운 일들로부터 나를 안전하게 지키기 위한 운동이라는 걸 꼭 전하고 싶어요. 그리고 운동을 시작하고 싶은데 고민하시는 분들에게 항상 마음먹었을 때 바로 방문해보시라고 전해드리고 싶네요. 분명 후회하지 않으실 거예요. 운동은 여러분의 삶에 큰 즐거움과 특별한 일상을 선물해 드릴 거예요.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