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진을 오세훈, 서울권역 선대위원장으로 임명
광진을 오세훈, 서울권역 선대위원장으로 임명
  • 변진주 기자
  • 승인 2020.03.21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중앙선대위 발대식에서
미래통합당 총괄선대위원장인 황교안 대표가 20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미래통합당 선거대책위원회 발대식에서 오세훈 전 서울시장에게 서울 권역 선대위원장 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다.
미래통합당 총괄선대위원장인 황교안 대표가 20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미래통합당 선거대책위원회 발대식에서 오세훈 전 서울시장에게 서울 권역 선대위원장 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다.

서울 광진을에서 출마하는 오세훈 전 서울특별시장이 20일 서울 권역 선대위원장을 맡게되었다.

미래통합당 중앙선대위 발대식에서 황교안 대표는 20일 "폭락하는 주가는 꼭 우리 민생과 같다. 급등하는 환율은 우리의 불안과 같다"며 "대위기의 사이렌을 듣고도 공포를 느끼지 않는 끓는 물 속의 개구리와 같은 이 정권을 선거로 반드시 심판해야 한다"고 호소하며 권역별 선대위원장을 임명했다.

오세훈 서울 권역 선대위원장은 "대한민국의 얼굴인 서울시의 상황이 참담하다"며 "기울어진 운동장에서 견제와 균형이 이뤄지지 않으면서, 지난 10년 동안 서울시의 도시경쟁력·금융경쟁력·삶의 질 지수가 국제기관들의 평가에서 답보 상태를 벗어나지 못하거나 순위가 하락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번 선거를 통해 서울의 '기울어진 운동장'을 유권자들의 현명한 선택으로 바로잡아달라"며 "'아이 키우기 좋은 서울''우리 아이들이 행복한 서울'에 초점을 맞춘 공약을 준비하겠다"고 다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