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코로나19 대응 유관기관 협조체계 구축
강화군, 코로나19 대응 유관기관 협조체계 구축
  • 최성종 기자
  • 승인 2020.02.28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경찰서에 300만원 상당 방역물품 전달
▲ 강화경찰서에 300만원 상당 방역물품 전달
[업코리아] 강화군은 지난 27일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강화경찰서에 방역마스크와 손소독제 등 300만원 상당 물품을 전달했다.

이는 코로나19 대응 관련 강화경찰서의 방역물품 부족 문제를 해결하고 유관기관 간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유지해 나가기 위한 조치이다.

이삼호 강화경찰서장은 “급속한 코로나19의 지역 확산으로 마스크 등 방역물품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며 “시기적절한 강화군의 조치에 감사하다”고 밝히고 “군민의 건강과 생명을 지켜내는 일에는 결코 타협이 있을 수 없는 만큼 앞으로도 강화군과의 협력을 통해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주요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활동은 물론 신천지 관련 건물 폐쇄 및 교인 전수조사, 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에 열감지기 및 체온계 배치, 경로당 및 문화·체육·관광시설에 대한 선제적 폐쇄 조치, 종교시설의 예배·미사·법회 등 자제 요청, 모든 행사와 각종 모임·회의 중지 등 철저하게 대처하고 있다.

또한, 가짜뉴스나 유언비어에 대응하기 위해 코로나19와 관련된 정확한 정보를 강화군청 홈페이지 및 카카오톡 채널을 통해 수시로 전달하고 있다.

유천호 군수는 “지금까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협조해 주신 군민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유관기관 간 긴밀한 협조를 통해 코로나19에 철저히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