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어려워진 해외 마케팅, 경기도 ‘전문 멘토’가 도와 드립니다
코로나19로 어려워진 해외 마케팅, 경기도 ‘전문 멘토’가 도와 드립니다
  • 권오경 기자
  • 승인 2020.02.28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기도, ‘2020 수출초보기업 전담멘토 지원사업’ 추진‥3월 5일까지 모집
○ 코로나19 확산사태에 수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출기업 전담 멘토링 지원
○ 기업수요가 많은 ‘온라인 해외마케팅 분야’ 전문가 멘토링 강화
경기도청 전경

 

[업코리아=권오경 기자] 최근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확산으로 수출입 활동에 차질이 예상되는 가운데, 경기도가 노하우가 풍부한 무역 전문가를 활용해 해외 마케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출 초보기업을 지원한다.

경기도는 이 같은 내용의 ‘2020 수출초보기업 전담멘토 지원사업’을 추진, 노하우를 전수 받을 ‘멘티 기업’을 모집한다고 28일 밝혔다.

이 사업은 수출 및 통상분야에 경험이 풍부한 무역전문가와 도내 수출 초보 중소기업을 멘토-멘티로 지정, 수출애로 해소와 해외 마케팅 활동을 밀착 지원하는 데 목적을 뒀다.

특히 ‘코로나19’ 확산의 영향으로 대 중국 수출에 어려움이 상됨에 따라, 기업별 애로사항에 대해 맞춤형 지원을 펼침으로써 관련 피해를 최소화하겠다는 계획이다.

올해는 상반기 60개사 등 총 100개 이상의 수출 초보 중소기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도는 총 18명의 수출·통상·무역 전문가로 구성된 ‘전담 멘토단’을 통해 이들 기업들에게 무역실무, 마케팅, 바이어 발굴 등 수출업무 전반에 대한 컨설팅을 제공할 방침이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현지에 가지 않고도 판로개척이 가능한 ‘온라인 해외마케팅’ 분야의 멘토링 서비스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 사업은 사업장 또는 공장이 도내에 소재해 있는 중소기업 중 2019년도 수출금액이 500만 달러 이하인 업체면 참여가 가능하다.

참여를 희망하는 도내 수출기업은 경기도과학진흥원 중소기업 지원 정보 서비스인 ‘이지비즈(ww.egbiz.or.kr)’를 통해 3월 5일 오후 6시까지 신청서를 접수하면 된다.

도 관계자는 “경기도는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해 2월초부터 수출애로 통합지원센터를 운영 중으로, 현재(2월 25일 기준) 29건의 피해가 접수됐다”며 “많은 기업들이 수출 컨설팅을 원하고 있는 만큼, 이번 멘토링 지원사업으로 수출 초보기업들의 안정적 판로개척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통상진흥팀(031-259-6189)을 통해 문의가 가능하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