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해빙기·갈수기 수질오염사고 예방대책 추진
양주시, 해빙기·갈수기 수질오염사고 예방대책 추진
  • 최성종 기자
  • 승인 2020.02.25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양주시청
[업코리아] 양주시가 겨울철 갈수기를 맞아 오는 4월말까지 수질오염사고 예방을 위한 사고 유발시설 관리 강화에 나선다.

계절적으로 강수량이 적어 하천 유량이 부족한 갈수기에는 소량의 오염물질 유입에도 수질오염도가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나고 유류 유출 등 수질오염사고의 발생우려가 높다.

시는 ‘해빙기·갈수기 수질오염사고 예방대책’을 수립, 종합상황실을 설치 운영하는 등 수질오염 사고를 예방하고 신속하게 대응한다.

또, 하천수 수질 측정망을 활용한 수질 모니터링과 예찰 활동을 상시 실시해 오염물질 배출업소 등 사고 유발시설을 철저히 관리한다.

특히 벙커C유 사용업소와 민원 다발 오염물질 배출업소 등을 집중 관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시 관계자는 “올해 해빙기·갈수기 수질오염사고 예방을 위해 특별 대책을 추진하는 등 하천의 수질개선과 수생태계 건강성 회복을 위해 적극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