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코로나19 예방 ‘복지기관 등 다중이용시설’ 임시휴관
안성시, 코로나19 예방 ‘복지기관 등 다중이용시설’ 임시휴관
  • 최성종 기자
  • 승인 2020.02.25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장애인복지관
[업코리아] 안성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감염 취약계층이 주로 이용하는 복지기관, 경로당 등을 임시 휴관한다고 25일 밝혔다.

안성시는 정부위기단계가 최고단계인 심각으로 격상됨에 따라 안성시노인복지관, 안성맞춤시니어클럽, 안성시장애인복지관, 서운장애인주간보호센터, 발달재활서비스기관 4곳 등 다중이용시설을 임시휴관하기로 결정했다.

특히 노인, 장애인 등이 생활하는 시설에 대해서는 부득이한 경우를 제외하고 전면 면회 금지를 시행하고 있으며 시설 소독 및 손소독제 비치 등 방역조치를 강화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관내 경로당 480개소, 카네이션하우스 1개소도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전면 휴관에 들어갔으며 휴관 기간 동안 경로당 및 카네이션하우스에 방역을 실시할 예정이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