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원 광명시장, 안전보안관과 야간 현장 점검
박승원 광명시장, 안전보안관과 야간 현장 점검
  • 권오경 기자
  • 승인 2020.02.20 1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전보안관과 함께 재개발 정비사업 이주현장 야간 안전 순찰·점검
- 올해 야간순찰 안전보안관 추가배치, 주간‧야간 시민 안전관리 나서
박승원 광명시장은 2월19일 안전보안관 6명과 함께 재개발 정비사업 이주현장 범죄예방을 위해 야간 순찰, 점검을 실시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2월19일 안전보안관 6명과 함께 재개발 정비사업 이주현장 범죄예방을 위해 야간 순찰, 점검을 실시했다.

 

[업코리아=권오경 기자] 박승원 광명시장은 19일 안전보안관 6명과 함께 재개발 정비사업 이주현장 범죄예방을 위해 야간 순찰, 점검을 실시했다.

이날 2R구역 재개발 정비사업 현장을 찾은 박 시장은 정비사업 관계자로부터 정비사업 이주현황을 청취 한 후 안전보안관과 함께 현장을 둘러보며 이주 현장의 빈집 잠금 장치 설치, 외부인 출입여부 등을 점검했다.

박 시장은 “시민들을 위해 매일 야간순찰에 여념이 없는 안전보안관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재개발·재건축 이주현장이 화재 및 범죄 등에 무방비로 노출되어 있어 범죄 발생의 가능성이 높은 만큼 순찰·점검에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향후에도 철저한 현장관리로 주민들이 보다 안전하고 쾌적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재개발구역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재개발·재건축 공사현장 주변의 각종 사고를 예방하고 일자리 창출을 위해 2019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안전보안관은 시민 안전 관리와 공공부문 일자리 창출의 두 가지 성과를 거두며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올해는 재개발 이주현장 빈집의 안전 위해요소를 사전에 차단하고자 야간순찰 안전보안관을 추가로 배치하여 주·야간으로 시민의 안전관리에 힘쓰고 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