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신종코로나' 확진 환자 2명 추가…싱가포르 방문자·16번환자 딸
국내 '신종코로나' 확진 환자 2명 추가…싱가포르 방문자·16번환자 딸
  • 김시온 기자
  • 승인 2020.02.05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번환자, 싱가포르서 확진자 접촉 가능성…16번환자는 태국 여행자
지난 3일 오전 세 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입원 중인 서울 중랑구 서울의료원에서 신종코로나 의심환자가 의료진과 함께 선별진료소로 향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지난 3일 오전 세 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입원 중인 서울 중랑구 서울의료원에서 신종코로나 의심환자가 의료진과 함께 선별진료소로 향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5일 중앙방역대책본부가 국내에서 17번째, 18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나왔다고 밝히면서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2명 추가 발생했다.

이것으로 국내 확진환자는 18명으로 늘었다. 

17번째 환자는 38세 한국인 남성으로 콘퍼런스 참석차 싱가포르를 방문(1월 18∼24일)했다. 이후 행사 참석자 중 확진자(말레이시아)가 있다는 연락을 받았고, 이달 4일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진료 후 검사를 받았으며, 이날 양성으로 확인됐다.

18번째 환자는 21세 한국인 여성으로 전날 발생한 16번 환자(42세 여자, 한국인)의 딸이다. 16번 환자 확진 이후 격리돼 검사를 받았으며 이날 양성으로 확인됐다.

16번 환자는 태국을 여행하고 지난달 19일 귀국했으며, 이달 4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보건당국은 16번 환자의 감염 경로를 파악 중이다.

16번 환자를 포함해 앞서 발생한 확진환자 16명은 국가격리병상에서 치료 중이며 상태는 대체로 양호하다.

보건당국은 환자들의 이동경로와 접촉자를 파악하는 역학조사를 하고 있다. 전날까지 파악한 환자의 접촉자는 1천318명이다.

업코리아, UPKOREA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